모빌리티네트웍스, 쎄아(SE-A) 1호 출고 기념 전기차 지원 프로모션

46
SE-A 1호차 출고 기념식. 사진제공=모빌리티네트웍스SE-A 1호차 출고 기념식. 사진제공=모빌리티네트웍스

모빌리티네트웍스가 2024년 쎄아(SE-A) 1호차 출고를 기념해, 다양한 전기차 지원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전기차 전문 판매기업 모빌리티네트웍스는 ‘갑진년 값진차’ 2024년 쎄아(SE-A) 1호차 출고 이벤트를 진행했다. 쎄아(SE-A)는 한국형 편의 기능과 세련된 스타일로 주목받는 소형 전기 화물차이다. 2024년 쎄아(SE-A)의 1호 차주로 선정된 이경수(창원)씨가 축하의 의미로 ‘청룡 골드바’를 받았다.

1호차 출고 고객으로 선정된 이경수씨는 “갑진년 청룡의 기운을 받아 1호차 출고 고객으로 선정된 것 같고, 올 한 해 사업도 잘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1톤에 달하는 동급 최대규모의 화물 적재공간과 친환경 전기차 사용에 따른 유류비 및 차량 유지비 절감, 주요 동선을 고려한 합리적인 주행거리와 T-맵, 열선·통풍시트, 열선핸들 등 타 차량과 차별화되는 편의사양, 안전성과 가성비 등을 꼽아 SE-A를 선택했다”고 말했다.

모빌리티네트웍스 유창열 이사는 “모빌리티네트웍스는 전기차 보조금이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대한민국 1,000만 자영업자들의 파트너로서 사업 지속성을 지원하려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2024년 출고 고객 333명을 대상으로 20만원 상당의 가정용 충전기를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며 “SE-A의 판매를 통해 친환경 모빌리티 산업에 기여하고, 1,000만 자영업자분들의 성공 파트너로서 지속적으로 응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작년 7월에 판매를 시작한 쎄아(SE-A)는 한국형 편의장치와 세련된 디자인, 1톤까지 적재 가능한 적재 공간을 확보하고 양문 개폐 형식의 테일게이트를 채용하여 지게차에서 바로 적재가 가능한 장점 등으로 전기 화물 밴 시장에서 주목을 받았다. 쎄아(SE-A)는 친환경 전기차로서 유류비 경감과 동시에 다양한 편의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특히, T맵과 차량 정보를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는 IVI(In Vehicle infotainment)기능은 사용자들로부터 호평 받고 있다.

최용석 동아닷컴 기자 duck8@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