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사, 8자녀 다둥이 직원에 11인승 스타리아 선물

207
9일 현대차 전주공장에서 ‘현대차 저출산/육아지원 노사 TFT 간담회’가 진행되고 있다. 왼편은 정기환 기술기사 가족, 오른편은 현대차 노사 관계자(현대자동차 제공).9일 현대차 전주공장에서 ‘현대차 저출산/육아지원 노사 TFT 간담회’가 진행되고 있다. 왼편은 정기환 기술기사 가족, 오른편은 현대차 노사 관계자(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차 노사가 여덟 자녀를 둔 전주공장 직원 정기환 기술기사 가족에게 스타리아 차량을 선물했다고 9일 밝혔다.

선물로 증정된 스타리아는 11인승으로 정 기술기사의 여덟 자녀를 포함한 온 가족이 함께 탑승할 수 있다. 스타리아는 정 기술기사가 근무하는 전주공장에서 생산되고 있다. 정 기술기사는 “저희 가족에게 생각지도 못한 관심에 감사하고 앞으로 아이들을 더 잘 키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대자동차의 MPV(다목적 차량·Multi-Purpose Vehicle) ‘2023 스타리아’(현대자동차 제공) 2022.8.11/뉴스1현대자동차의 MPV(다목적 차량·Multi-Purpose Vehicle) ‘2023 스타리아’(현대자동차 제공) 2022.8.11/뉴스1

현대차 노사는 최근 한국 사회 최대 문제 중 하나인 저출산 문제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저출산 및 육아지원 TF를 구성했다. TF에서는 직원들의 생애주기(결혼-출산-육아-취학)에 기반한 육아 및 출산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 중이다. TF는 다자녀 출산 직원뿐 아니라 난임 등 출산에 어려움을 겪는 직원들을 대상으로도 간담회를 갖고 다양한 지원을 할 방침이다.

구특교 기자 kootg@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