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영국 진출 후 역대급 판매… 상반기 최고 기록 썼다

167

현대자동차가 올해 영국 최다 판매 기록을 갈아치울 전망이다. 상반기에만 4만6351대가 팔리며 지난 2018년 최고 기록을 넘어섰다.

현대차 영국법인은 올해 상반기 영국 내 현대차 신차 등록 대수(4만6351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3.3%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시장 점유율은 4.88%로, 전체 브랜드 중 8위를 기록했다.

특히 현대차는 현지에서 상반기 2021년 1만4505대, 2022년 2만1474대, 올해 2만2821대의 친환경차를 팔았다. 올해 친환경차 판매 순위는 4위를 유지 중이다.

이 기간 영국에서 현대차는 전기차 총 7천276대 팔았다. 이는 지난해 하반기 판매량(6891대)을 넘는 수치다.

현대차 전기차 판매는 아이오닉 5가 본격적으로 판매된 2021년부터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6988대였던 전기차 판매량은 2021년 1만2565대로, 2022년 1만4449대로 크게 늘었다.

현대차는 올해 하반기 아이오닉 5와 아이오닉 6, 디 올 뉴 코나 일렉트릭을 앞세워 영국 전기차 시장에서의 입지를 확고히 할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 아이오닉 5는 ‘2022 영국 올해의 차’, 아이오닉 6는 올해 초 영국 잡지 GQ가 진행한 ‘2023 GQ 카 어워즈’에서 올해의 세단에 올랐다. 영국 자동차 매체인 오토 익스프레스 신차 어워즈에서도 디 올 뉴 코나가 올해의 자동차에 등극한 바 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