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텍, 해외 현지화 사업 본격화… 특장차 생산 확대

97

리텍은 2022년부터 추진한 해외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잇따라 수출 성과를 내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리텍은 지난해 노면청소차 상부장치 2종(6m3, 10m3)을 태국에 수출한 것에 이어 올해 1월 노면청소차 상부장치(4m3)의 필리핀 수출을 수주하며 해외 현지화 전략 프로젝트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리텍이 이번에 태국과 필리핀에 수출한 노면청소차 상부장치는 현지 트럭에 최적화된 설계로 각국의 도로교통법규를 준수해 제작됐다.

리텍의 해외 현지화 전략 프로젝트가 성과로 이어질 수 있었던 것은 기존 노면청소차 판매 방식과 다르게 노면청소차 상부장치만 해외로 수출, 현지 차량에 부착해 제작하는 방식을 채택했기 때문이다. 이는 국산 차량을 해외로 수출할 때 발생하는 현지 안전 및 환경 인증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전략으로, 이미 현지 국가에서 인증된 차량과 트럭을 활용해 수출을 확대하는 방식이다.

리텍은 해외 현지화 전략을 기반으로 노면청소차 수출 불모지였던 태국 시장에 최초로 문을 열었고, 이를 계기로 필리핀 수출 수주 성과를 이뤄냈다. 앞으로도 리텍은 해외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동남아시아 시장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채경선 리텍 대표는 “리텍의 해외 현지화 전략 프로젝트는 전 세계적인 친환경 차량 도입 추세에 맞춰, 노면청소차를 시작으로 향후에는 중대형 전기 및 수소 노면청소차로 수출 제품 라인업을 다양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정진수 동아닷컴 기자 brjeans@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