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장애인 고용촉진 포상 ‘대통령상’수상

211
김미영 한국동그라미파트너스 사원(왼쪽에서 두번째),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가운데) 등이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제공김미영 한국동그라미파트너스 사원(왼쪽에서 두번째),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가운데) 등이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는 자사 장애인 표준 사업장 한국동그라미파트너스가 ‘2023년도 장애인 고용촉진 유공자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장애인 노동자 부문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고용노동부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장애인 고용에 대한 사업주 및 국민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매년 4월을 ‘장애인 고용촉진 강조기간’으로 정하고 정부포상을 실시한다.

포상은 장애인을 다수 고용한 ‘사업주’, 장애를 극복하고 산업현장에서 열심히 일하는 ‘장애인 노동자’, ‘업무유공자’ 등 장애인 고용 촉진에 이바지한 이들에게 주어진다.

전날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개최된 시상식에서 김미영 한국동그라미파트너스 사원은 장애인 노동자 부문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2016년부터 근무하고 있는 중증 장애인 근로자로 우수한 리더십을 발휘하며 장애인 고용 인식 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한국동그라미파트너스는 국내 타이어 업계 최초 장애인 표준 사업장이다. 한국타이어의 사내 복지업무 중 세탁 서비스, 베이커리, 사무행정, 세차 서비스, 카페 등 총 5개 분야에 대한 위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