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10년” BMW 드라이빙 센터 10주년 기념식 개최

32

BMW 그룹, BMW 드라이빙 센터 건립 10주년 기념식 개최

BMW 그룹 코리아는 2024년 6월 20일, 인천 영종도에서 BMW 드라이빙 센터 건립 1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지난 10년간의 성과와 더불어 미래 비전을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되었다.


BMW 드라이빙 센터의 역사와 성과

BMW 드라이빙 센터는 2014년 7월 인천 영종도에 문을 열었으며, 아시아 최초이자 BMW 그룹 내 유일한 자동차 복합문화공간으로서 의미가 크다. 이 센터는 트랙과 고객 체험 시설을 한 곳에 갖추고 있으며, 독일과 미국에 이어 세 번째로 건립되었다. 2014년 건립 당시 총 770억 원을 투자하여 24만 1,780㎡ 규모의 부지를 조성했으며, 다양한 드라이빙 트랙과 체험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BMW 드라이빙 센터 다양한 시설과 프로그램

BMW 드라이빙 센터는 즐거움(Joy)과 책임감(Responsibility)을 주제로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주요 시설로는 드라이빙 트랙, 전시 및 체험 공간, 주니어 캠퍼스, 트레이닝 아카데미 등이 있다. 2019년에는 130억 원을 투입해 제2트랙과 조이스퀘어를 확장 개설했으며, 2020년 10월에는 누적 방문객 100만 명을 돌파했다. 2024년 5월 31일 기준으로는 총 150만 명의 방문객과 약 24만 명의 드라이빙 프로그램 참여 고객을 기록했다.


사회적 책임과 교육

BMW 드라이빙 센터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어린이 대상 과학 창의교육 시설인 주니어 캠퍼스를 운영하고 있다. 주니어 캠퍼스는 개관 이후 약 10만 명의 어린이 및 청소년들에게 자동차 속 과학 원리를 활용한 학습 및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해왔다. 특히, 취약 계층 아동들을 위한 무료 체험 및 기부 활동도 활발히 진행해 약 8,000명의 학생들이 혜택을 받았다.

최신 기술과 전동화 시대 대응

2022년 11월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충전 시설인 ‘BMW 차징 스테이션’을 개설하여, 총 80대의 전기차가 동시에 충전할 수 있는 시설을 마련했다. 이 시설은 모든 방문객이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되어 있다.

BMW 드라이빙 센터 미래 비전과 새로운 전략

BMW 드라이빙 센터는 ‘조이 넥스트(Joy Next)’ 전략을 바탕으로 새로운 자동차 문화의 중심이 되기 위한 변화를 계획하고 있다. 주요 변화는 다음과 같다:

  1. 차량 전시 플랫폼의 진화: 전시 공간을 ‘리테일 넥스트(Retail Next)’ 콘셉트로 재구성하여, 고객 동선과 전시 모델의 특성을 고려한 디자인으로 구성한다. 물리적 장벽을 최소화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조성하여 깊은 체험과 인지를 제공할 예정이다.
  2. 전동화 시대 맞춤형 드라이빙 프로그램 도입: BMW 그룹의 전기화 브랜드 BMW i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로 진행하는 체험 프로그램을 신설한다. 이를 통해 고객들이 전기차의 특유의 드라이빙 즐거움을 안전하게 경험하고, 위기 상황에 대처하는 방법 등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3. 미래 모빌리티 인재 육성 프로그램 신설: 주니어 캠퍼스에 인공지능(AI)와 자동차, IOT 기술, 친환경 자동차 등의 체험 시설을 도입하고, 자율 주행 코딩 자동차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을 추가한다.

소감 및 향후 계획

BMW 그룹 코리아 한상윤 대표이사는 “한국 시장을 이해하고, 한국 고객을 만족시키며, 한국 사회에 기여하는 것을 가장 큰 가치로 두고 있다”며 “BMW 드라이빙 센터는 앞으로도 새로운 자동차 문화를 이끌어가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