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마칸 데모데이 맞아?!” 차는 안보이고 MR 뒤집어썼네

230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포르쉐 마칸 데모데이

포르쉐는 포르쉐 마칸 데모데이 날을 맞아 최신의 혼합 현실(MR)과 공간 컴퓨팅 기술을 활용하여 새로운 세대의 몰입형 제품 데모와 미디어 기술 설명회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1월 25일에 데뷔할 새로운 “마칸” 모델을 미리 소개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최근 개최된 기술 워크숍에서는 차기 ‘ 마칸 ‘에 초점을 맞추고 새로운 SF 영화 세트나 미래적인 퍼포먼스 아트 설치를 통해 마치 진짜 돌아 다니는 것 같은 연출이 이어졌다. 엔지니어와 미디어 관계자가 새로운 ‘메타퀘스트 3’ 헤드셋을 장착해 공중을 가리키거나, 쪼그리고, 구부러지거나, 들여다보거나 하면서 마칸과 포르쉐의 신기술을 즐기는 모습이 연출되었다.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포르쉐 마칸 데모데이 MR 기술의 활용

이번 행사에서 가장 특징적인 장면은 위의 사진이라 할 수 있다. 포르쉐는 메타퀘스트 3 헤드셋을 착용한 엔지니어와 미디어 관계자들이 마치 SF 영화의 세트나 미래적인 퍼포먼스 아트 설치 작품에 들어간 듯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 기술은 VR 수준의 몰입감과 실제 물리적 공간에서의 자기 위치 인식 능력을 결합하여 새로운 체험을 제공한다.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제품 시연의 혁신

이번 포르쉐의 MR 기술 시연은 전통적인 미디어 이벤트와 달리, 참가자들이 직접 제품을 체험하고 상호 작용하도록 만드는 새로운 방식을 제시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는 제품 모델을 물리적으로 제조하고 전 세계에 배송하는 데 드는 비용과 자원을 절약할 수 있는 가능성과 함께 신기술을 통한 단순한 관람을 넘어선 체험을 제공해 새로 소개하는 차량에 대한 다각도의 고객경험을 충족하고 나아가 새로운 상호작용을 가능하게 한다.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 마칸 신형의 미디어용 MR 데모/ 출처: 포르쉐

메타버스 시장의 성장

P&S 인텔리전스에 따르면, 메타버스의 세계 시장 가치는 2030년까지 1.5조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측되며, 이 중 자동차 산업에서 165억 달러가 창출될 것으로 추정된다. 메타버스 사용자의 대다수는 젊은 시장 그룹에 속하며, 디지털 친화성이 높아짐에 따라 메타버스 경험의 중요성이 증가하고 있다.

포르쉐는 이 MR 기술을 통해 제품 프레젠테이션 경험을 향상시키기 위한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하고 있다. 이는 자동차 업계에서의 디지털 혁신과 시장 접근 방식에 있어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