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회사들도 자체 배터리 생산?!” BMW 배터리 공장 세운다

38

BMW 그룹, 독일에서 차세대 배터리 생산 공장 건설 시작

2024년 6월 27일, BMW 그룹은 독일 니더 바이에른에서 차세대 배터리 생산할 새로운 공장 건설을 시작했다. 이 공장은 2025년부터 고전압 배터리 생산설비를 설치할 예정이다.


공장 건설 진행 상황

새로운 공장의 건설 현장에는 최초로 약 12m 높이의 콘크리트 기둥이 설치되었으며, 앞으로 몇 주간 약 1000개의 기둥이 설치될 예정이다. 건설 현장의 면적은 300m x 500m에 달하며, 올해 말까지 생산 건물의 외벽과 지붕이 완성될 계획이다.


글로벌 생산 네트워크의 일부

이 신공장은 BMW 그룹의 글로벌 생산 네트워크의 중요한 일부가 될 것이다. 차세대 고전압 배터리를 생산하여 전기차(EV)에 탑재할 계획이다. 2024년 여름에는 에너지 센터와 서비스 센터 등 3개의 주요 건물의 건설이 시작될 예정이다.


BMW 배터리 공장, 지속 가능한 생산

BMW 그룹은 지속 가능한 생산과 지역사회와의 협력을 중시하면서 새로운 고전압 배터리 생산 거점을 건설하고 있다. 이를 통해 전기차의 배터리 생산을 보다 친환경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지역사회와의 협력

BMW 그룹은 지역사회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공장 건설을 진행하고 있다. 지역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이를 통해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도모하고 있다.

결론

BMW 그룹의 새로운 배터리 생산 공장은 차세대 고전압 배터리 생산의 중심지가 될 것이며, 전기차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다. 지속 가능한 생산 방식과 지역사회와의 협력을 통해 BMW 그룹은 미래의 자동차 산업을 선도할 준비를 하고 있다.

Tags: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