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코리아, 스웨덴 향기담은 천연양초 ‘스우디시’ 공개… 따뜻한 북유럽 감성 담아내

49

볼보자동차는 25일 뉴욕 브루클린 기반 향수 브랜드 D.S.&DURGA(디에스앤듀가)와 협력하여 스칸디나비아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한정판 천연 양초(캔들) ‘SWOODISH(스우디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볼보의 감각적인 실내 디자인의 뿌리인 스칸디나비아의 숲과 자연을 주제로 늦여름 일몰의 편안한 온기를 연출했다고 한다.

‘SWOODISH’ 캔들은 스칸디나비아 숲의 나무들과 오리스 뿌리를 혼합하여 만들어졌으며, 자연의 차분하고 안정적인 분위기를 담고 있다. 리사 리브스 볼보자동차 인테리어 디자인 총괄은 “볼보의 감각적인 분위기는 자연과 스칸디나비아의 빛에서 출발한다”며 이번 협업을 통해 이러한 스칸디나비아의 온기를 집에서도 느낄 수 있게 되었다고 소개했다.

D.S.&DURGA는 부부이자 공동 창립자인 데이비드 세스 몰츠와 카비 아후자 몰츠가 설립한 브랜드로, 예술과 문학, 역사 등을 향기에 담아내는 독창적인 접근 방식으로 대중에게 알려졌다. 이번 협업을 위해 두 창립자는 예테보리를 방문해 스웨덴의 미니멀리즘과 단순함, 기능성을 직접 체험했다고 한다.

데이비드 세스 몰츠는 “스웨덴의 풍경과 볼보의 순수 전기차를 경험하면서, SWOODISH는 평온하고 고요한 스웨덴의 자연을 집으로 가져오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SWOODISH 캔들은 한정된 기간 D.S.&DURGA 공식 웹사이트와 볼보자동차 스우디시 홈페이지에서 일부 국가에 한해 판매될 예정이라고 한다. 한국은 구매 가능 국가가 아니어서 구매를 원한다면 직구를 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볼보자동차는 캔들의 수익금 일부를 환경 보호를 위해 비영리 기관인 ‘원 트리 플랜티드(One Tree Planted)’와 협력하여 볼보 포 라이프 펀드(Volvo For Life Fund) 파트너에게 기부할 예정이라고 한다. 트리 플랜티드는 나무를 심고 숲을 복원하며 생물다양성을 위한 서식지를 조성하는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상준 동아닷컴 기자 ksj@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