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신설회사 2곳 대표이사 후보 선임

65

주총 및 이사회 거쳐 공식 선임

김진섭 엔씨큐에이 대표이사 후보자(왼쪽)와 이재진 엔씨아이디에스 대표이사 후보자.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는 신설회사인 엔씨큐에이와 엔씨아이디에스의 대표이사 후보자를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엔씨큐에이 대표이사 후보자는 김진섭 엔씨소프트 QA센터장(상무)이다. 김 후보자는 2003년 엔씨소프트에 입사한 후 20년간 QA(품질 보증) 업무를 담당한 전문가이다. 2018년부터 QA센터를 이끌고 있다.

엔씨아이디에스 대표이사 후보자로는 이재진 전 웅진씽크빅 대표를 영입했다. 이 후보자는 웅진그룹의 IT사업 부문을 SI(System Integration) 회사로 성장시킨 IT산업 전문 경영인이다. 그는 삼성물산과 PwC컨설팅을 거쳐 웅진그룹의 CIO를 담당했다. 이후 2014년부터 2024년까지 ㈜웅진의 대표이사와 웅진씽크빅의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김진섭 후보자와 이재진 후보자는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통해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한편 엔씨소프트는 오는 8월 14일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해 회사 분할 및 신설회사 설립을 확정한다. 엔씨큐에이와 엔씨아이디에스의 출범 기일은 오는 10월 1일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