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MSA, 중소형 선박 설계사 창업 희망자 기술 지원

25

중부지사 내 창업지원 전담반 운영

설계 기술·엔지니어링 등 컨설팅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중부지사에서 설계사를 대상으로 기술지원을 하고 있다.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KOMSA, 이사장 김준석)은 중소형 선박 설계사 창업 희망자를 대상으로 맞춤형 기술지원에 나선다.

KOMSA는 21일 “선박 설계사 창업을 위해 업무 특성상 설계 분야별 전문성을 갖춘 인력 및 선박안전규제에 대한 이해와 관련 자료 축적이 필수”라며 “하지만 중소형 선박 설계업계는 분야별 전문 인력 확보와 선박 설계 관련 안전 규제 자료 확보에 어려움이 있다”고 사업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KOMSA는 중부지사 내 창업지원 전담반을 운영해 ▲선박 설계 기술·엔지니어링 분야 컨설팅 ▲선박 설계 규제 준수를 위한 법령·기준 검토 등 맞춤형 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KOMSA 창업지원 전담반은 조선소, 설계사 등 업계 실무경험과 최소 5년 이상 선박 검사 역량을 갖춘 각 분야(기본, 구조, 의장, 기관, 전기) 전문가들로 구성했다.

업계 현장(도면 승인 등) 경력을 바탕으로 창업 후 조기 정착과 맞춤형 설계 기술 수준 향상을 지원한다.

대상은 중소형 선박 전문 설계사 창업을 희망하는 개인 및 법인이다.

김준석 KOMSA 이사장은 “공단은 정부 창업지원 등 정책에 발맞춰 동반성장을 위한 중소형 선박 설계 분야 기술지원을 하고 있다”며 “이번 창업지원을 통해 중소형 선박설계사 기술 품질 향상은 물론, 일자리 창출 등 업계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KOMSA는 2015년부터 중·소형 선박 기술 세미나 및 설계 실무자 기술 워크숍 등을 개최해 왔다. 또한 지난해 11월부터는 중·소형 선박 설계도면 3만5000여 건 등 기술정보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