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료연, 세아창원특수강과 고특성 영구자석 소재기술 연구개발 협약

30
한국재료연구원과 세아창원특수강 업무협약식 모습. ⓒ한국재료연구원

한국재료연구원이 19일 경남 창원 재료연 대회의실에서 세아창원특수강과 함께 고특성 영구자석 소재기술 기술협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고특성 영구자석 사업화를 인식하고, 상용화 가속화를 위해 함께 노력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양 기관은 이후 고특성 영구자석 제조기술을 기반으로 적극적인 교류와 함께, 공동 연구개발 주제를 발굴하는데 상호 협력한다. 기술실시권 범위에서 기술 자료 및 기타 관련 정보를 상호 교류하며, 고특성 영구자석 사업화를 위해 필요시 공동으로 기술개발 분야를 발굴하고 함께 추진한다. 또 연구장비 및 연구개발 인프라(사무실, 실험실 등)를 필요한 경우 상호 간에 사용할 예정이다.

최철진 재료연 원장은 “지난 일본 수출 규제 및 미중 패권 경쟁 등 환경으로 인해, 영구자석 소재 자립화는 시급한 문제가 됐다”며 “이번 업무협약이 기술 기반 상호 협력과 적극적인 교류는 물론, 실질적인 소재 자립화에 보탬이 되는 계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