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어텍스, 다양한 산행에도 안성맞춤 다목적 등산화 추천

205

본격적인 가을 맞아 고기능성 갖춘 아웃도어화 관심↑

방수·투습성 갖춘 고어텍스 원단 활용한 신발 제안

(왼쪽부터) 고어텍스 소재를 적용한 로바 ‘메가그립 레니게이드 MID GTX’, 잠발란 '울트라라이트'.ⓒ고어텍스 (왼쪽부터) 고어텍스 소재를 적용한 로바 ‘메가그립 레니게이드 MID GTX’, 잠발란 ‘울트라라이트’.ⓒ고어텍스

본격적인 가을 산행 철로 접어들며 근교 산부터 지역 곳곳의 명산까지 등산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산행을 준비할 때 가장 필수로 준비해야 하는 장비는 바로 등산화다. 등산을 즐겨하는 마니아라면 산의 지형이나 코스, 정상 높이 등에 따라 맞춤형으로 바꿔 신을 수 있는 다양한 등산화를 보유하고 있겠지만 이제 막 등산을 시작했다면 어떤 등산화를 구비할지 고민이 커지기 마련이다. 한 가지 신발로 둘레길 등 가벼운 등산로부터 장거리 트레킹까지 모두 활용하기를 원한다면 방수, 방풍, 투습성을 갖춘 고어텍스 원단을 사용해 만든 신발을 고르는 것이 좋다.

고기능성 아웃도어용 신발에 자주 사용되는 고어텍스는 인체에서 발생하는 땀은 빠르게 밖으로 내보내고 빗물 등이 내부로 들어오는 것을 막아준다. 이러한 특징은 외부 날씨에 구애받지 않고 항상 쾌적함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처럼 우수한 기능성을 자랑하는 고어텍스는 독일의 로바, 이태리의 잠발란과 스카르파, 프랑스의 살로몬 등 유럽 아웃도어 브랜드들의 선택을 받으며 다양한 아웃도어화의 모습으로 출시되고 있다.

로바의 ‘메가그립 레니게이드 MID GTX’는 편안한 착화감과 튼튼한 내구성을 고루 갖춘 ‘레니게이드’ 모델을 한국의 복합적인 산악 지형과 다변한 기후에 더욱 맞게 밑창을 보완한 신모델이다. 부드럽거나 딱딱한 지면에서 뛰어난 내구성을 제공하며, 접지력이 향상됐다. 또한 안정된 밀착감으로 부상 방지가 가능하며, 와이드 핏이 적용되어 더욱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잠발란의 ‘울트라라이트’는 하이킹부터 장거리 트레킹까지 다양한 활동에 적합한 활용도 높은 제품이다. 외피의 가죽과 안감의 부드러움, 뛰어난 쿠션 기능으로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가죽의 갑피에 왁스 처리하여 발수성을 보강했으며, 안감에 고어텍스 소재를 적용해 악천후에도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스카르파의 ‘모히토 GTX’는 레저, 스포츠, 여행 및 일상생활 등 폭넓게 착용이 가능한 ‘모히토’ 모델에 방수, 방풍, 투습 기능이 탁월한 고어텍스 익스텐디드 컴포트 안감이 더해져 악천후에도 신기 좋은 올데이 슈즈다. 신발의 밑창은 탄성력이 우수한 EVA쿠션이 들어간 중창과 접지력이 뛰어난 비브람 스파이더 아웃솔로 구성돼 있다.

살로몬 ‘오디세이 엘리먼트 MID GTX’는 일상 생활과 아웃도어 활동에 모두 적합한 하이브리드 제품이다. 환경에 영향을 최소화 하는 고어텍스의 최신 ePE소재를 적용해 방수, 방풍 및 투습 기능뿐 아니라 가벼운 무게까지 갖췄다. 이와 더불어 신발의 슈레이스 부분에 설포가 연결된 거싯 텅 스타일로 제작돼 신발 안으로 물이 스며들거나 흙먼지가 들어오는 것을 막아준다. 살로몬만의 독보적인 바닥 설계가 적용돼 안정적인 움직임과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