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지독한 앙숙 관계된 두 남자, 알고 봤더니…

424

최우식·손석구 지독한 추격전…제목부터 의미심장한 ‘살인자ㅇ난감’

배우 최우식과 손석구, 이희준이 지독한 추격전을 예고한다.

2월9일 공개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살인자ㅇ난감'(극본 김다민)은 우연히 살인을 시작하게 된 평범한 남자와 그를 지독하게 쫓는 형사의 이야기로, 꼬마비 작가의 동명 웹툰이 원작이다.

‘살인자ㅇ난감’은 어쩌다 악인 감별 능력을 갖게 된 이탕(최우식)과 기묘한 살인사건을 파헤치는 형사 장난감(손석구), 그리고 의문의 추격자 송촌(이희준)이 벌이는 예측 불가능한 이야기를 다뤘다.

제작진은 처절한 운명에 놓이는 주인공 3명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탕은 우발적으로 살인을 저지르고 혼란에 빠진다. 집을 나와 거리를 헤매는 그의 위태로운 얼굴은 무료하고 평범한 일상을 송두리째 뒤흔든 변화를 예고한다. 그런 이탕에게서 수상함을 감지한 장난감 형사의 예사롭지 않은 눈빛도 눈길을 끈다.

무엇보다 이탕에게 총구를 겨누는 장난감의 모습은 긴장감을 높인다.

그런가하면 이탕과 장난감 형사를 쫓는 의문의 남자 송촌의 광기도 시선을 붙잡는다. 송촌의 거칠고 기괴한 얼굴은 그가 지나온 험난한 시간을 짐작하게 한다.

연출을 맡은 이창희 감독은 “캐릭터가 곧 장르”라며 “세 명의 캐릭터가 서로 다른 장르를 보여준다. 이탕의 판타지, 장난감의 추리극, 그리고 송촌의 누아르가 부딪히면서 기묘하고 강렬한 시너지를 불러 일으킨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창희 감독은 배우 캐스팅 비하인드도 공개했다.

최우식에 대해 감독은 “인간적인 몰입이 중요한 인물 이탕을 연기할 수 있는 배우는 최우식 밖에 답이 없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손석구에 대해서는 “굉장히 통찰력이 깊은 배우”라며 “많은 의견을 나누며 ​장난감 캐릭터의 빈틈을 잘 채워 나갔다”고 했다.

(사진제공=넷플릭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