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로메오 차명변경 수난 “밀라노 이름 금지! 새이름은 주니어로…”

32

알파로메오 차명변경 배경

알파로메오는 2023년 4월 11일 새로운 콤팩트 스포츠카 ‘밀라노’를 발표했으나, 이후 법적 문제로 인해 차명을 ‘주니어’로 급히 변경하게 되었다고 발표했다. ‘밀라노’라는 이름은 알파 로메오가 1910년 창립된 도시 이름에서 따온 것으로, 초기 소비자 반응은 매우 긍정적이었다. 그러나 법적 요구를 충족하지 못해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으며, 이번 알파로메오 차명변경 사태는 이탈리아 정부와의 협의를 통해 이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 알파로메오 밀라노
▲ 알파로메오 주니어

알파로메오 차명변경 ‘주니어’의 의미와 역사

알파 로메오의 CEO 장 필립 임팔라트는 ‘주니어’라는 이름이 브랜드 역사에 깊은 뿌리를 두고 있으며, 이 이름은 처음으로 1966년에 사용된 후 젊은 세대를 대상으로 한 여러 모델에 사용되어 왔다. ‘GT1300 주니어’는 특히 성공적이었으며, 89마력을 발휘하는 1290cc 트윈 캠 엔진을 특징으로 최고 속도 170km/h를 자랑했다. 이 차는 알파 로메오의 스테이터스 심볼로 자리 잡았으며, 판매량도 9만 2000대를 기록했다.

▲ 알파로메오 밀라노
▲ 알파로메오 주니어

새로운 ‘주니어’ 모델의 기대

이번에 발표된 ‘주니어’는 하이브리드 및 전동 버전을 포함하여 알파 로메오가 콤팩트 카 시장에 복귀하는 표식이다. 이는 알파 로메오가 기존의 내연 엔진에서 친환경적인 차량으로 전환하려는 브랜드 전략의 일환으로 보인다. 이 변화는 특히 젊은 세대의 소비자들에게 어필할 것으로 예상되며, 알파 로메오의 미래 방향성을 잘 보여준다.

▲ 알파로메오 밀라노
▲ 알파로메오 주니어

시장 반응 및 전망

차명 변경 소식이 전해진 후, 알파 로메오는 다양한 이해관계자들로부터 지지를 받았다. 이탈리아 알파로메오 딜러협회의 스테파노 오드리치 회장은 “주니어는 알파 로메오의 열정적인 정체성을 잘 나타내는 이름”이라며 환영의 뜻을 표했다. 알파 로메오는 이 변경이 브랜드에 대한 관심을 증가시키고, 새로운 모델에 대한 소비자의 기대감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결론

알파 로메오의 차명 변경은 브랜드 역사에 있어 중요한 순간으로 기록될 것이다. ‘주니어’라는 이름은 알파 로메오가 젊은 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한 전환을 모색하는 데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변화는 알파 로메오가 글로벌 자동차 시장에서 계속해서 경쟁력을 유지할 수 있게 하는 동시에, 브랜드의 전통과 혁신을 동시에 존중하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음을 보여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