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키시 부활하나?!” V12, 800마력의 애스턴 마틴 신형 슈퍼카

68

애스턴 마틴 신형 슈퍼카 개발 배경

애스턴 마틴 ‘DBS 770 Ultimate’ 발표 이후, 그 후속 모델로 보이는 신형 슈퍼카 개발을 진행 중이다. 이 프로젝트는 애스턴 마틴의 역사와 전통을 이어가면서도, 현대적인 기술과 디자인을 접목한 새로운 플래그쉽 모델을 탄생시키려는 목표 아래 진행되고 있다.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역사적 배경

애스턴 마틴 DBS는 1967년에 첫 선을 보인 이후, 여러 차례의 부활과 진화를 거쳐왔다. 특히 2018년에는 ‘DBS 슈퍼레제라’로 다시 한번 주목을 받으며, 브랜드의 플래그쉽 모델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 현재 개발 중인 신형 슈퍼카는 이러한 역사적 연속성을 바탕으로, 애스턴 마틴이 추구하는 미래의 방향성을 제시하고 있다.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애스턴 마틴 신형 슈퍼카 디자인과 기술의 진화

신형 슈퍼카의 프로토타입은 대부분의 외관을 위장하고 있지만, DBS와는 완전히 다른 바디 워크와 디자인을 채택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아몬드형 헤드라이트와 확장된 그릴, 거대한 벤트를 숨기는 위장 패널 등이 이를 시사한다. 또한, 리어 엔드의 덕테일 스포일러와 쿼드 배기 파이프는 이 신형 모델의 퍼포먼스 지향적 특성을 강조한다.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명칭과 전략

애스턴 마틴의 제품 및 시장 전략 디렉터인 알렉스 롱은 신형 슈퍼카가 ‘밴키시(Vanquish)’ 브랜드의 부활을 시사하고 있음을 언급했다. 이는 애스턴 마틴이 퍼포먼스와 고급스러움을 동시에 추구하는 전통을 계승하고자 하는 의지를 반영한다.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파워트레인과 퍼포먼스

DBS 770 Ultimate의 최고 출력이 770ps였던 것에 비해, 신형 슈퍼카는 최고 출력 800ps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며, 페라리의 경쟁 모델과의 경쟁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또한, 장래에는 전동 버전의 출시도 고려되고 있다는 소문이 있다.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 DBS 후속 V12 슈퍼카/ 애스턴 마틴

출시 예정

신형 슈퍼카의 공식 데뷔는 올해 8월 몬테레이 카 위크에서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를 통해 애스턴 마틴은 새로운 시대의 플래그쉽 모델로서의 비전을 제시하며, 전통과 혁신이 공존하는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