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샷 보장, 고흐 덕후 설레게 할 광명 신상 핫플 떴다

321

경기도 광명에 빈센트 반 고흐 덕후들을 설레게 할 신상 미디어아트 전시가 떴다. GIDC 광명역에서 선보이는 반 고흐: 몰입형 체험이 그 주인공.

반 고흐: 몰입형 체험은 글로벌 라이브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피버(Fever)와 전시 제작·유통사인 엑시비션 허브(Exhibition Hub) 아시아 지사의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해당 전시는 뉴욕, 로스앤젤레스, 싱가포르, 런던, 베를린, 밀라노 등 세계 30여개 도시에서 50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을 맞이한 바 있다.

반 고흐: 몰입형 체험은 몰입형 체험과 교육을 결합한 몰입형 에듀테인먼트전시다. 300여 점의 고흐 작품을 최첨단 360도 비디오 맵핑 기술을 적용한 디지털 아트, 가상현실(VR) 체험, 다큐멘터리 등 다양한 기법으로 구현했다.

전시를 관람하기 전 입구에서 안내하는 QR코드를 통해 앱을 다운받는 걸 추천한다. 전시를 관람하며 작품이나 공간에 대한 설명을 무료로 들을 수 있다.

입장하면 가장 먼저 반 고흐의 일생을 정리한 연대표를 시작으로 그의 가족, 친구, 작품 등에 대한 흥미로운 전시가 이어진다. 미디어아트 전시라고 해서 인증 사진을 위한 시각적 효과에만 치중하지 않았다. 일본 문화에 영감을 받은 작품 등 잘 알려지지 않은 세부적인 내용까지 소개하고 있다.

하이라이트는 기존의 국내 미디어아트 전시장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초대형 규모의 미디어아트 체험관이다. 12m에 달하는 높은 천장이 깊은 몰입감을 선사해준다. 관람객들은 넓은 전시장을 가득 채우는 빛과 사운드를 통해 해바라기와 꽃 피는 아몬드 나무를 지나 펼쳐지는 반 고흐의 삶과 작품을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다.

관람객들은 의자에 편하게 앉거나 바닥 위 카펫에 누워서 자유로운 전시 관람이 가능하다. 관람 소요 시간은 약 1시간 15분이다. 아이와 함께 방문한다면 추가요금을 내고 반 고흐의 일생을 보여주는 VR체험이나 자신만의 작품을 만들어 본 후, 그 작품을 전시해보는 체험 등을 함께 해보는 걸 추천한다.

반 고흐: 몰입형 체험은 현재 미국, 영국, 이탈리아, 이스라엘, 싱가포르 등 세계 각지에서 동시 진행 중이다. 2021USA 투데이에서 최고의 몰입형 체험(Best Immersive Experience)’ CNN ‘전 세계 12 베스트 몰입형 체험(12 Best Immersive Experiences in the World)’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마리오 아이아캄포 엑시비션 허브 CEO 및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화가로 불리는 반 고흐의 작품과 삶을 압도적 공간에서 생생하게 구현했다새로운 미디어아트를 경험하고, 깊은 감동 또한 느낄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재현 피버 코리아 대표는 피버의 궁극적인 목표는 엔터테인먼트의 대중화라며 전문지식이 없어도 누구나 언제든 와서 즐길 수 있도록 가족·연인 등 다양한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전시는 GIDC 광명역에서 진행되며, 티켓 정보는 반 고흐: 몰입형 체험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강예신 여행+ 기자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