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발 790m 위 공중 사다리? 노르웨이 4대 피오르에 새로 생긴 액티비티

543

노르웨이 4대 피오르 중 하나인 노드 피오르(Nordfjord)에서 즐기는 아찔한 액티비티가 지난 31일 노르웨이 로엔(Loen)에 새로 오픈했다.

미러(The Mirror) 외신에 따르면 노드 피오르의 다양한 체험을 제공하는 로엔 액티브(Loen Active)에서 길이 40m 달하는 공중 사다리 체험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스티굴(Stigull)’이라는 이름의 사다리는 45 경사진 120개의 계단으로 이루어졌다. 해발 790m 높이에서 노르웨이의 아름다운 전망을 즐기며 공중에 있는 듯한 느낌을 받을 있다.

스티굴은 노드 피오르와 호벤산을 오르는 비아 페라타 로엔(Via Ferrata Loen) 하이킹 코스 하나로 운영할 예정이다. 비아 페라타 로엔 코스에는 유럽에서 가장 출렁다리나 해발 1000m 상공의 집라인 등이 포함 되어 있어 아찔한 등반을 즐길 있다.

페르 헬게 (Per Helge Bø) 로엔 액티브 관계자는모험심 강한 방문객들이 스티굴을 체험하며 독특한 피오르 경험을 얻길 바란다 전했다.

피오르(Fjord) 빙하의 침식에 의해 만들어진 좁고 깊은 만으로, 세계 많은 관광객이 피오르를 보기 위해 노르웨이를 찾는다. 노드 피오르를 포함해 게이랑에르 피오르(Geirangerfjord), 송네 피오르(Sognefjord), 하당에르 피오르(Hardangerfjord) 노르웨이 4 피오르로 불린다.

=김지은 여행+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