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 게임·e스포츠 콘텐츠 신규 브랜드 ‘AF OPEN’ 론칭

160

이달 28·29일 글로벌 인플루언서 e스포츠 대회 ‘TFT 인비테이셔널’

신규 브랜드 ‘AF OPEN’.ⓒ아프리카TV 신규 브랜드 ‘AF OPEN’.ⓒ아프리카TV

아프리카TV는 25일 게임·e스포츠 콘텐츠를 확대하고, 신규 콘텐츠 브랜드 ‘AF OPEN’을 론칭한다고 밝혔다. AF OPEN은 아프리카TV에서 활동하고 있는 BJ뿐만 아니라 타 플랫폼에서 활동하고 있는 유명 인플루언서도 참여할 수 있는 아프리카TV 오리지널 게임·e스포츠 브랜드다.

AF OPEN은 플랫폼 별로 진행되던 기존 콘텐츠들과는 달리, 인플루언서의 활동 플랫폼 제한없이 참여할 수 있어 새로운 조합과 다채로운 장면들을 볼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e스포츠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르의 게임, 이벤트 및 프로모션 등도 진행한다.


아프리카TV AF OPEN 첫 시작으로, 라이엇 게임즈의 ‘전략적 팀 전투(TFT)’로 진행되는 글로벌 인플루언서 e스포츠 대회 ‘TFT 인비테이셔널’이 오는 28일과 29일 양일간 펼쳐진다.

28일 오후 7시부터 진행되는 ‘국내 선수 선발전’에는 ‘쪼해피롱’, ‘타요’ 등 아프리카TV에서 활동하고 있는 게임 BJ들과 ‘공대생 변승주’, ‘고라파동’, ‘포셔’, ‘정령왕’, ‘정동글’, ‘인섹’ 등 국내 유명 인플루언서 포함 총 8인이 참여한다. 경기는 총 4번 진행되며, 획득한 포인트를 합산해 상위 4인은 29일 펼쳐지는 ‘국제 선수 초청전’에 진출하게 된다.

29일 오후 7시부터 진행되는 ‘국제 선수 초청전’에는 태국의 ‘Bliss’와 ‘Vperpro’, 일본의 ‘Tept’, 라틴아메리카의 ‘Jupeson’ 등 글로벌 인플루언서들이 합류해 전일 선발된 국내 대표 선수들과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경기는 14점을 득점한 후 1위를 기록하면 우승하는 ‘14점 체크메이트’ 방식으로 진행된다.

AF OPEN은 이번 TFT 인비테이셔널을 시작으로 리그오브레전드, 로스트아크, 피파 온라인, 메이플 스토리 등 다양한 장르의 게임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