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직원들이 점역한 동화책 기부한다

94
▲ 엔씨가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 동화책 제작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사진 제공: 엔씨소프트)
▲ 엔씨가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 동화책 제작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사진 제공: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이하 엔씨)는 27일(목),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 동화책 제작 프로그램 ‘NC [D&I] PLAY’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NC [D&I] PLAY는 직원이 점자 동화책을 제작하고 기부하는 직원 참여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올해 입사한 신입사원들이 입문교육 과정 중 직접 아이디어를 냈다.

엔씨 직원들은 4월 26, 27일 양일간 판교 R&D센터 사옥에서 NC [D&I] PLAY에 참여했다. 사내어린이집 웃는땅콩과 NC문화재단이 발간한 ▲‘바람’, ▲‘난 크고 넌 작다’, ▲‘굴뚝귀신’, ▲‘반짝반짝 빛나요’, ▲‘나는 누굴까?’ 등 5종의 동화책을 80여 권의 점자책으로 제작했다. 엔씨는 완성된 점자 동화책을 전문 점역사의 검수를 거쳐 5월 중 경기도 내 점자도서관 및 성남시 공공도서관 등 총 7곳에 기부할 예정이다.

NC [D&I] PLAY는 엔씨의 직원 참여 사회공헌 프로그램 ‘NC [WITH] PLAY’의 올해 두 번째 프로그램으로 다양성 및 포용성(Diversity & Inclusion) 제고를 목표로 한다. 지난 3월에는 헌혈 캠페인 ‘NC [DONATION] PLAY’를 진행한 바 있다.

엔씨 김현주 ESG경영실장은 “이번 NC [D&I] PLAY는 엔씨의 신입사원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고 제작까지 한 활동으로, 올바른 즐거움을 함께 나누자는 NC [WITH] PLAY 진행 취지에 부합하는 활동이었다”며, “앞으로도 직원들의 의견을 반영한 다양한 직원참여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해 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