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엔터프라이즈, 엔비디아와 AI 개발자 부트캠프 진행

240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서 협력 이어갈 것”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정용민 팀장이 11일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카카오 강남오피스에서 열린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엔비디아와 협업해 ‘엔비디아 X 카카오클라우드 원데이 AI(인공지능) 개발자 부트캠프’를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카카오클라우드의 엔비디아 그래픽처리장치(GPU) 인스턴스를 활용한 온·오프라인 행사로, ‘AI와 클라우드 기술세미나’와 ‘카카오클라우드와 엔비디아 AI를 활용한 AI 인퍼런스 부트캠프’로 나눠 진행됐다.

1부 행사는 엔비디아의 AI 솔루션 소개 및 카카오클라우드의 기술과 서비스를 주제로 한 세션이 마련됐다.

2부 행사는 카카오클라우드 기반 엔비디아 GPU를 활용해 거대언어모델인 라마3(LLaMa3)의 인퍼런스 최적화와 배포 관련 최신 기술을 실습했다.

엔비디아의 솔루션 아키텍트가 직접 카카오클라우드 기반 환경부터 인퍼런스 실습까지 진행해 참석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카카오클라우드는 엔비디아와 이전부터 협력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카카오클라우드는 고성능 클라우드 컴퓨팅 구성에 엔비디아 GPU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양사는 향후 생성형 AI에 필요한 고성능 클라우드 컴퓨팅 기술 및 시장 성장을 위해 협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이지혜 카카오엔터프라이즈 CGO(최고성장책임자)는 “엔비디아와 공동으로 개최한 부트캠프가 참여자들의 높은 관심과 만족도를 보여 준비한 보람을 느낀다”며 “카카오클라우드 기반의 엔비디아 GPU를 활용한 교육에 더해, 고성능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에서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성장해 갈 수 있도록 양사의 협력 관계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