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색채를 담았다…’검은사막’, 검과 도술에 통달한 ‘도사’ 출시

104

약 4년 만에 선보이는 남자 신규 클래스로 수려한 외모와 외형을 지닌 ‘도사’가 출시됐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28번째 신규 클래스 ‘도사’를 3일 출시했다. ‘도사’는 ‘아침의 나라 : 서울’ 업데이트를 앞두고 선보이는 신규 클래스로 ‘우사’와 ‘매구’에 이어 한국의 색채를 담은 클래스다. 이순신 장군이 지녔다는 ‘환도’를 주무기로, 조선의 도사 전우치의 ‘곰방대’를 보조무기로 사용한다. ‘도사’는 국내를 포함 글로벌 전역에서 동시 즐길 수 있다.

검은사막 신규 클래스 '도사' /펄어비스
검은사막 신규 클래스 ‘도사’ /펄어비스

검은사막 신규 클래스 '도사' /펄어비스
검은사막 신규 클래스 ‘도사’ /펄어비스

‘도사’는 2021년 선보인 ‘세이지’에 이어 약 4년 만에 선보이는 남자 클래스로 수려한 외모와 외형을 지녔다. 양(열기)의 기운을 지닌 ‘환도’와 구름을 소환하는 음(냉기)의 기운을 지닌 ‘곰방대’로 음양의 조화를 이룬 기술을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음양의 기운을 동시에 사용 시 강력한 ‘태극의 힘’으로 적에게 큰 피해를 입힐 수 있다.
 
‘환도’는 클래스의 몸 크기 만한 커다란 무기라는 특징을 극대화 할 수 있도록 절도 있는 스킬들을 구현했다. 기술 연계가 자유롭게 이뤄질 수 있도록 구성한 것도 특징으로 초보 호험가도 공격을 끊임없이 이어나가며 쉽게 즐길 수 있다.

‘도사’의 대표 기술로 ▲음과 양의 기운을 조화롭게 엮은 가장 강력한 도술 ‘태극’ ▲음의 기운을 끌어모아 얼음 화살을 발사하는 구름병사를 소환하는 ‘겨울소나기’ ▲열기를 품은 구름병사가 구름 속을 휩쓰는 ‘가을 벼락’ 등을 지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