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한화·광동·T1·DK 모두 3승1패…상·하위권 차이 벌어져

89

젠지, 4경기 연속 승리…단독 1위

2024 LCK 서머 2주차 팀 순위 ⓒLCK

2024 LCK 서머 2주차가 종료되면서 상위권과 하위권이 극명한 차이를 보이고 있다.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는 19일부터 23일까지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4 LCK 서머 2주차에서 4전 전승의 젠지를 필두로 3승1패가 무려 4팀이 나왔다고 24일 밝혔다.

젠지는 2주차에서 2연승을 거두며 현재까지 4연승을 달리고 있다. 젠지는 20일 열린 KT 롤스터와의 대결에서는 평범한 속도로 경기를 풀어가면서 2대0으로 승리했지만 23일 열린 OK저축은행 브리온과의 대결에서는 한 번 승기를 잡자마자 속도를 끌어 올리면서 완승을 거뒀다.

1세트에서 정글러 ‘캐니언’ 김건부의 자이라가 서포터 ‘리헨즈’ 손시우의 노틸러스와 호흡을 선보이면서 득점을 쌓았다. 남작 사냥 이후 속도를 올렸고 24분 14초 만에 넥서스를 파괴했다.

2세트에서 김건부에게 카서스를 안긴 젠지는 더욱 속도를 끌어 올렸고 상대방의 모든 챔피언에게 데미지를 입히는 카서스의 궁극기인 진혼곡을 통해 큰 피해를 주면서 4초 앞당긴 24분 10초에 승리했다.

젠지는 이번 스프링에서 4전 전승을 기록하는 동안 한 세트도 잃지 않았고 경기를 끝낸 시간의 평균 또한 28분 12초로, 10개 팀 가운데 당당히 1위를 달리면서 최고의 페이스를 이어가고 있다.

2024 LCK 서머 2주 차에서 디플러스 기아와 광동 프릭스의

2주 차에서 가장 주목을 받았던 팀은 T1이다. 개막 주차에 2전 전승을 기록한 디플러스 기아와 광동 프릭스를 차례로 상대했기 때문이다. 2022년 이후 두 팀과의 상대 전적에서 경기 기준 10승 이상 앞서 나가고 있었던 T1은 2주 차에서도 천적임을 여실히 입증했다.

T1은 19일 디플러스 기아를 상대했다. 1세트에서 서로 15킬 이상 주고 받는 난타전을 벌이면서도 후반 집중력을 살리면서 승리했고 2세트에서는 ‘페이커’ 이상혁의 트리스타나가 라인전과 사이드 압박을 성공시킨 덕분에 승리를 거뒀다.

21일 광동 프릭스와의 경기에서 1세트를 역전패한 T1은 2세트에서도 초반에 끌려갔지만 20분 이후에 벌어진 전투를 모두 승리하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3세트에서는 시종일관 압도하며 세트 스코어 2대1로 승리했다. 2주차에서 디플러스 기아와 광동 프릭스를 상대로 모두 승리한 T1은 2022년 이후 디플러스 기아와의 상대 전적을 13대1, 광동 프릭스와의 전적을 12대1로 벌렸다.

T1에게는 패했지만 광동 프릭스는 농심 레드포스를 2대0으로, 디플러스 기아는 BNK 피어엑스를 2대0으로 물리치면서 3승1패를 유지했다.

1주차 첫 경기에서 디플러스 기아에게 일격을 당했던 한화생명e스포츠는 2주차에서 OK저축은행 브리온과 KT 롤스터를 상대로 승리하면서 3연승을 이어갔다. 특히 KT 롤스터와의 23일 2세트에서 24분 7초 만에 상대 넥서스를 파괴하며 서머 개막 이후 최단 시간 승리를 따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