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제5회 전기안전 우수논문 공모전 개최

32

전기안전 R&D 트렌드 공유

관련분야 정책 의견수렴의 장

18일 열린

한국전기안전공사는 18일 전북혁신도시 전기안전연구원에서 산업통상자원부, 대한전기학회와 공동으로 ‘제5회 전기안전 우수논문 공모전’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올해로 5회를 맞이한 전기안전 우수논문 공모전은 전기안전에 대한 국민 관심을 증대시키고 전기분야 이해관계자 간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4월 1일부터 5월 26일까지 56일간 전기안전을 주제로 전기안전연구개발(R&D)정책과 전기안전기술 분야 총 384편의 논문이 접수됐다.

주제적합성, 논문 명확성 및 타당성 등 4개 항목에 대한 1차 심사를 통해 각 분야별 최종심사 대상 논문 3편씩 총 6편을 선정했다. 대국민 투표를 거쳐 18일 최종심사를 마쳤다.

최종심사 결과 ▲신동휘의 ‘병렬접지 집합효과를 고려한 배전선로 접지저항 보강방법 및 낙뢰고장 감소에 관한 연구’ 논문이 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전기안전R&D정책분야에서 ▲임현성의 ‘신재생에너지 연계 MVDC 송배전 계통 확대에 따른 전기안전 기술에 대한 고찰’ 논문, 전기안전기술분야에서 ▲김윤호의 ‘400V급 LVDC 배전계통의 누설전류 안전성 평가에 관한 연구’ 논문이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상에 선정됐다.

그 외에도 ‘풍력 터빈발전기의 화재안전기준(NFPC, NFTC) 제정에 대한 고찰’, ‘Risk를 고려한 전력설비 자산관리 전략 산정에 관한 연구’, ‘Step-stress 내전압 시험법을 이용한 6/10kV XLPE 케이블 잔여수명 평가’ 논문이 우수논문으로 선정돼 각각 대한전기학회장상, 전기안전연구원장상을 받았다.

박지현 전기안전공사 사장은 “산학연 관계자들의 많은 관심 덕분에 올해 전기안전 우수논문 공모전에 수준 높은 논문들이 투고됐다”며 “앞으로도 전기안전에 대한 대국민 관심 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