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가 수업 통번역”..LGU+, 메타버스 캠퍼스 만든다

16

GIST와 업무협약…GIST AI 솔루션 활용

조별 과제, 교내 공지 등에도 AI 도입

전승훈 LG유플러스 기업플랫폼사업담당(왼쪽)과 김준하 GIST AI정책전략대학원장(오른쪽)이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대학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을 위해 광주과학기술원(이하 GIST)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GIST가 보유한 AI 기술과 LG유플러스의 메타버스 기술을 결합해 비대면 환경이 익숙한 젠지(Gen-Z)세대 학생들에게 보다 효율적인 가상 캠퍼스 이용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양사는 LG유플러스의 대학 특화 메타버스 ‘유버스(UVERSE)’에 AI 기술을 접목하고, ▲AI 메타버스 캠퍼스 구현 및 운영 ▲AI 메타버스 캠퍼스 활성화 ▲실시간 온라인 강의 플랫폼 구성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GIST가 보유한 AI 솔루션은 일례로 메타버스 내에서 이뤄지는 교과 수업을 실시간으로 통번역해 외국인 학생들의 학습 효과를 높일 수 있다. 교과 수업 외에도 조별 과제, 학습 지원 서비스, 교내 공지 등 기능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GIST의 AI 메타버스 캠퍼스는 연내 개발 완료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캠퍼스에 다양한 AI 기능을 적용하고 이를 이용하는 학생들의 의견을 반영해 유버스의 공식 기능으로 도입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한다는 계획이다.

전승훈 LG유플러스 기업플랫폼사업담당(상무) “LG유플러스가 국내 최초로 선보인 대학 전용 메타버스에 GIST의 AI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기존에 없었던 새로운 가상 캠퍼스 이용 경험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며 “GIST와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양사가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