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미디어 AI 사업 확대…외부 OTT에 적용

20

애니 OTT ‘라프텔’과 업무협약

김혁 SK텔레콤 미디어제휴 담당(왼쪽)과 박종원 라프텔 대표가 라프텔 여의도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텔레콤

SK텔레콤이 미디어 인공지능(AI) 기술을 외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에 제공하며 미디어 AI 사업 확장에 나섰다.

SK텔레콤은 애니메이션 전문 OTT 라프텔과 AI 기반 콘텐츠 제공 및 마케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SK텔레콤에 따르면 라프텔은 국내 최대 애니메이션 특화 OTT로, 오리지널 콘텐츠와 소통 커뮤니티 등을 꾸준히 선보이며 ‘서브컬처 놀이터’로 거듭나고 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SK텔레콤의 AI 기술과 마케팅 노하우를 라프텔의 애니메이션 전문 OTT에 결합한다.

먼저 SK텔레콤은 ‘에이닷 골프’와 B tv에서 이미 제공 중인 ‘AI 하이라이트’나 ‘AI 추천’, ‘AI 화질개선’ 등을 라프텔에 제공하는 것을 검토한다.

라프텔은 SK텔레콤은 AI 기술을 적용하는 데 필요한 지식재산권(IP) 활용 지원과 마케팅 협력을 위한 애니메이션 OTT 데이터 분석 등에 주력한다.

아울러 양사는 상품제휴를 진행한다. ‘T다이렉트샵’의 ‘T기프트’에 라프텔 기간권을 선택지로 제공하는 것이 그 예다.

김혁 SK텔레콤 미디어제휴 담당(CMBO)은 “SK텔레콤이 가진 앞선 미디어 AI 기술과 마케팅 능력을 국내 OTT사업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라프텔과 확장할 수 있어 기쁘다”며 “청년 세대가 체감하는 미디어 AI 기술과 상품을 꾸준히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