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하이퍼클로바X’로 통계청 AI 챗봇 만든다

26

공공기관·자치단체 AI 비즈니스 모델 창출 협력

네이버클라우드와 한국통계정보원, 클라비가 국가통계정보서비스의 디지털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네이버클라우드 임태건 전무, 한국통계정보원 최정수 원장, 클라비 정상권 상무이사.ⓒ네이버클라우드

네이버클라우드는 한국통계정보원, 클라비와 국가통계정보서비스의 디지털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3사는 통계청에서 추진하고 있는 ‘초거대 AI 통계 챗봇 서비스’를 구축할 예정이다. 또 여러 공공기관과 자치단체에서 초거대 AI를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 창출에 협력한다.

현재 국가통계포털을 통해 챗봇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지만 정확한 통계 용어를 사용하지 않으면 정확한 답변을 받기가 어렵다.

네이버클라우드는 통계청의 초거대 AI 통계 챗봇 서비스가 어려운 통계 용어와 개념을 알기 쉽게 설명해줄 뿐만 아니라 일상 언어로 방대한 통계 정보를 검색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이를 통해 방대한 통계청의 자료들을 일반 사용자와 기업들에서 손쉽게 사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클라비는 네이버클라우드의 거대언어모델(LLM) ‘하이퍼클로바X’를 기반으로 클라비의 클라리오(CLARIO) 솔루션과 연계한 모델 구축과 튜닝,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한국통계정보원은 자체 개발 중인 메타데이터 구축 플랫폼으로 수집한 사회 경제, 산업 분야의 데이터를 제공할 계획이다.

네이버클라우드 임태건 전무는 “AI를 활용한 공공기관의 디지털 혁신이 다양한 분야에서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