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나눔의 행복을 전하는 메신저’ 우체국 공익사업 1기 서포터즈 모집

27

최종 30명 선발, 5개월간 공익사업 홍보 대사 활동

우체국 공익사업 서포터즈 1기 모집 포스터.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공익사업 서포터즈 1기 모집 포스터. ⓒ우정사업본부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사회공헌 사업에 대한 홍보 활동을 할 ‘우체국 공익사업 서포터즈’를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선발되는 서포터즈는 오는 10월까지 우체국 공익사업과 관련한 따뜻한 스토리 발굴, 봉사활동 체험 등 매월 부여되는 임무을 수행한다.

이후 결과를 영상이나 글, 사진으로 제작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 우체국 공익사업을 알리는 역할을 하게 된다.

모집 대상은 대학교 재학생을 포함한 만 34세 이하 청년이며, 다음 달 13일까지 접수해야 한다.

신청은 우체국공익재단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받아 이메일로 하면 된다. 1차 서류전형과 2차 면접전형을 거쳐 내달 말 최종 3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서포터즈에 선발되면 매월 소정의 활동비가 지급되고 우수 활동팀에게는 우정사업본부장상과 부상 등 혜택이 제공된다. 또 서포터즈 전원에게 위촉장과 활동 확인서가 발급된다.

우정사업본부는 “청년들에게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할 기회를 제공하고 이들의 목소리를 통해 나눔의 행복을 사회 전반에 확산하기 위해 서포터즈를 모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조해근 우정사업본부장은 “우정사업본부 최초의 공익 서포터즈 프로그램인 만큼, 우체국과 공익사업에 관심이 있고 소셜미디어 활동에 열정적인 청년들의 많은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우정사업본부는 국가기업으로서 사회적 역할을 이행하기 위해 전국 우체국 직원이 참여하는 지역 봉사활동을 비롯해 ▲우체국 한사랑의 집 ▲발달장애인 카페 ▲무의탁환자 야간 간병 지원 등 다양한 공익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에도 110억원을 편성해 13개 공익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나아가 국민체감도가 높은 공익사업 발굴을 위해 공익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온라인 제안 창구 개설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방침이다.

우체국 공익사업 서포터즈 주요 활동.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공익사업 서포터즈 주요 활동. ⓒ우정사업본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