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우연, 패밀리 기업 작년比 13개 확대…37개사 운영

37

‘2024년 항우연 패밀리기업 간담회’

23일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패밀리기업 간담회에 참가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 23일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패밀리기업 간담회에 참가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항공우주 중소·중견기업 지원을 위해 23일 본원에서 ‘2024년 항우연 패밀리 기업 간담회’를 개최했다.

항우연은 국내 항공우주 중소·중견기업의 기술 역량 증진과 해외 진출 지원, 사업화 촉진을 위해 2013년부터 패밀리기업 제도를 도입했으며, 지난해 24개사에서 올해 37개사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는 텔레픽스, 컨텍, 페리지에어로스페이스 등 37개 항우연 패밀리기업의 임직원과 항우연 기업지원 전문가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항우연은 간담회에서 ‘항우연 패밀리기업’에 인증서와 현판을 수여했다. 아울러 항우연의 중소·패밀리기업 지원 프로그램 소개, 기업의 애로사항 청취, 기업들의 해외 진출 지원을 위한 우주산업 투자 동향 교육 등을 진행했다.

또 패밀리기업이 사이버 보안 의식을 높여 해킹 등 불법적인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피해를 입지 않도록 국가정보원과 협력해 사이버 보안 교육을 실시했다.

이상률 항우연 원장은 “항공우주 분야에서 민간 주도의 자생적 생태계 조성과 확대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항우연은 우리 패밀리기업들이 뉴스페이스, 첨단 항공 모빌리티 활성화 등 새로운 변화를 이끌어 가는 주역이 될 수 있도록 더욱 긴밀하게 협력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