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소상공인 DX 솔루션 도입 장벽 낮춘다

20

김유진아카데미와 MOU

DX 컨설턴트 육성해 소상공인에 컨설팅 제공

안형균 LG유플러스 기업영업2그룹장(오른쪽)과 김유진 김유진아카데미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안형균 LG유플러스 기업영업2그룹장(오른쪽)과 김유진 김유진아카데미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자사 ‘SOHO(소상공인) 솔루션’을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매장에서 완벽히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전문 ‘DX(디지털 전환) 컨설턴트’를 육성한다.

LG유플러스는 김유진아카데미와 소상공인들이 운영하는 매장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는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김유진아카데미는 자영업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과 컨설팅에 역점을 두고 있는 매니지먼트 그룹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LG유플러스는 자사 SOHO 솔루션을 도맡아 판매하는 파트너사의 임직원들을 매장 운영 전문 DX 컨설턴트로 육성한다. 김유진아카데미는 매장운영 노하우가 담긴 교육 커리큘럼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김유진아카데미 교육을 이수한 DX 컨설턴트를 통해 소상공인들에게 컨설팅을 제공하고 맞춤형 SOHO 솔루션을 추천해 차별화된 DX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DX 컨설턴트에게 컨설팅을 받는 소상공인들에게는 요금 할인 등 추가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김유진아카데미는 자체 수강생을 대상으로 하는 교육 커리큘럼에 LG유플러스 우리가게패키지 AX솔루션의 효과적인 활용법을 주제로 강의를 신설할 예정이다. 이는 솔루션 도입을 망설이는 소상공인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안형균 LG유플러스 기업영업2그룹장은 “솔루션을 도입하는 소상공인의 입장을 더욱 깊이 이해하고, 상품을 최대한 잘 활용하실 수 있도록 김유진 아카데미와 함께 전문가 육성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상황을 더욱 정확히 파악하고 목소리를 업무에 반영해 상품 이용 경험을 차별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