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롤‧옵치 개발진 신작 ‘프로젝트 로키’ 퍼블리싱 계약

44

신규 ‘프로젝트 로키’ 韓‧日 판권 확보

알파 테스트로 게임 완성도 높일 계획

넥슨이 띠어리크래프트 게임즈에서 개발 중인 신작 '로키'의 한국, 일본 퍼블리싱권을 확보했다.ⓒ넥슨 넥슨이 띠어리크래프트 게임즈에서 개발 중인 신작 ‘로키’의 한국, 일본 퍼블리싱권을 확보했다.ⓒ넥슨

넥슨은 띠어리크래프트 게임즈에서 개발 중인 신규 PC 게임 ‘프로젝트 로키’의 한국, 일본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띠어리크래프트 게임즈는 라이엇 게임즈, 번지,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스튜디오 리더들이 설립한 미국 로스앤젤레스 기반 개발사다. 리그 오브 레전드(LOL), 발로란트, 오버워치 등 대작을 개발하고 서비스했던 베테랑 개발자들이 프로젝트 로키를 개발하고 있다.

프로젝트 로키는 개발 초부터 서구권에서 50번 이상 플레이 테스트를 진행했다. 향후 알파 테스트를 통해 게임 완성도를 높여갈 예정이다.

넥슨 이주옥 파트너십사업본부장은 “다수의 글로벌 대작들을 개발‧서비스한 주역들이 설립한 띠어리크래프트 게임즈의 첫 번째 프로젝트를 넥슨이 국내와 일본 이용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게임에 높은 기준을 가지고 있는 국내와 일본 이용자들도 만족하실 수 있는 수준의 서비스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