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지역특화 전문인력 양성 위해 11개 프로그램 운영

41

미래인재 양성·현장실무·역량 강화 3개 분야

반도체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중 한 과정. ⓒ용인시 제공 반도체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중 한 과정. ⓒ용인시 제공

용인특례시가 ‘반도체’라는 지역 특화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3개 분야 총 11개 과정의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미래인재 양성·현장실무·역량 강화 등 3개 분야로, 우선 미래인재 양성 분야는 반도체 특화단지 지정에 따른 반도체 전문인력과 4차산업 시대에 맞는 미래인재를 양성하는 프로그램으로 △반도체클러스터 인재 양성 △AI(인공지능)코딩 실무 양성 △빅데이터 활용 과정을 개설한다.

현장실무 분야에서는 △경비 신임 교육 △지게차 운전원 양성 △직업상담사 실무 △멀티 사무원 실무 △실버사회복지사 △온라인쇼핑몰 사무원 과정을 진행한다.

근로활동이 단절된 여성과 구직을 시작한 청년들의 직무 탐색을 위해 운영하는 역량 강화 분야는 △집단상담 프로그램 △(전·현직)직무 멘토링으로 구성된다.

프로그램을 이수한 수료생들은 종료 후에도 구인·구직 상담과 취업 알선, 구인·구직 만남의 날 등을 통해 취업 연계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프로그램은 용인시일자리센터와 용인여성새로일하기센터 주관으로 진행된다. 각 과정당 20명 내외를 모집하고 기간은 2일에서 50일까지 과정마다 다르다.

신청은 방문 접수나 전화, 이메일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각 프로그램의 자세한 교육 대상과 신청 방법, 교육 기간 등 세부 일정은 용인시일자리센터 또는 용인시청 홈페이지 통합일자리플랫폼을 통해서 확인하면 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