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두 번째 AI폰은 갤S23…이르면 3월 탑재

141

갤Z폴드·플립5 등에도 순차 적용

갤럭시S23시리즈. ⓒ삼성전자 갤럭시S23시리즈. ⓒ삼성전자

삼성전자 신형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4에 이어 갤럭시S23에서도 조만간 인공지능(AI) 기능을 사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19일 정보기술(IT)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르면 내달 갤럭시S23 시리즈의 새 운영체제(OS) 버전인 ‘원(ONE)UI 6.1’ 업데이트를 배포할 것으로 전망된다.

유명 팁스터(정보유출자) ‘베닛 브루너 프로’는 지난 12일(이하 현지시각)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엑스(옛 트위터)에 “3월 S23용 갤럭시 AI가 출시된다”고 했다.

미국 IT매체 샘모바일도 지난 16일 “갤럭시 스토어에 ‘삼성 온디바이스 리소스 앱’ 업데이트가 나왔다. 이는 통화 중 라이브 번역, 음성 녹음의 텍스트 변환 등 갤럭시AI 기능 중 일부에 대한 온디바이스 처리를 제공하는 것으로 S23 등에서 이용할 수 있는 원U1 6의 최신 버전으로 보인다”면서 S23 OS 업데이트가 임박했다고 내다봤다.

갤럭시 AI는 ▲실시간 통화 통·번역 ▲화면에 동그라미를 그리면 관련 정보를 바로 알려주는 ‘서클 투 서치’ ▲사진 속 일부분을 자동으로 채우거나 지워주는 ‘생성형 편집’ 등이 핵심 기능이다.

갤럭시S23에 갤럭시 AI가 탑재될 경우 갤럭시S24 이후 해당 기술을 적용한 첫 모바일 기기가 된다. 기존 기기들의 하드웨어 성능을 고려할 때 갤럭시S24와 완벽하게 동일한 AI 기술 구현은 어렵지만, 최적화를 거쳐 갤럭시S24 대비 80~90%의 수준까지 활용 가능하다는 게 삼성전자 측의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23 외에도 갤럭시Z폴드·플립5, 갤럭시탭S9 등 다른 모델에도 해당 기술을 순차 적용할 계획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MX(모바일경험) 사업부장은 지난달 열린 갤럭시 언팩 행사 당시 “올해 약 1억대의 갤럭시 모바일 기기에 갤럭시 AI 기능을 탑재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