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S24 공시지원금 늘어날까…방통위, 삼성전자‧이통3사에 확대 요청

101

제조사·이통3사에 확대 요청

정부과천청사 방송통신위원회 현판. ⓒ데일리안DB 정부과천청사 방송통신위원회 현판. ⓒ데일리안DB

방송통신위원회가 삼성전자 신규 스마트폰 ‘갤럭시S24시리즈’에 대한 공시지원금 확대를 제조사 및 이동통신사에게 요청했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방통위는 삼성전자와 SK텔레콤·KT·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 부사장단을 만나 갤럭시S24 시리즈 공시지원금 확대 방안을 모색해달라고 요청했다.

방통위는 초기 예약 조건을 바꾸기는 어렵지만 추후에라도 공시지원금이 변경될 수 있도록 최대한 제조사와 이통3사를 설득하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방통위는 정부의 이동통신 단말장치 유통구조 개선법(단통법) 전면 폐지 방침을 확인하고, 이에 대한 업계의 의견을 수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통위는 단통법 폐지를 통해 마케팅 경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부도 최대한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동통신사와 제조사가 협의한 기존 공시지원금은 요금제에 따라 최소 5만원에서 최대 24만원 수준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