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두드림 U+요술통장’ 14기 발대식 개최

184

장애가정 청소년 자산형성 지원 매칭펀드

13년간 458명 청소년이 19억8천만원 저축

지난 25일 오전 용산사옥 대강당에서 열린 발대식에 멘토-멘티들이 참여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G유플러스 지난 25일 오전 용산사옥 대강당에서 열린 발대식에 멘토-멘티들이 참여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장애가정 청소년들의 자산형성을 돕는 ‘두드림 U+요술통장’ 14기 발대식을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주최하고 한국장애인재활협회가 주관하는 ‘두드림 U+요술통장’은 2010년부터 매년 장애인가정의 청소년을 선발해 대학등록 또는 취업준비 장학금을 조성하는 매칭펀드형 사회공헌활동이다.

LG유플러스 임직원 1명당 청소년 1명을 연결해 각각 2만원을 저축하고, LG유플러스가 6만원을 더해 매월 총 10만원씩 적립해 5년 뒤 약 600만원을 마련한다. 지난 13년간 두드림 U+요술통장에 참여한 458명의 청소년들이 약 19억8200만원을 저축하며 꿈을 키울 수 있었다. 멘토로 활동하는 LG유플러스 임직원은 멘티와 함께 문화체험, 겨울캠프 등 온·오프라인 활동을 함께 하며 청소년의 건강한 정서적 성장을 돕고 있다.

이번 14기 두드림 U+요술통장 발대식은 지난 25일 오전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열렸으며, LG유플러스 임직원 멘토와 멘티 100여 명이 참석했다. 발대식이 끝난 뒤 멘토와 멘티 모두 강원도 춘천시 강촌 엘리시안 리조트로 이동해 스키와 썰매 등 특별 체험활동을 진행했다.

김인규 한국장애인재활협회장은 “이번 발대식은 장애가정 청소년 멘티와 LG유플러스 임직원 멘토가 새로운 5년의 여정을 출발하는 의미 깊은 날이었다”며 “스키캠프 등으로 이어진 이번 발대식을 계기로 멘토-멘티가 소중한 유대감을 형성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홍렬 LG유플러스 ESG추진실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단순한 자산형성과 멘토링을 넘어 장애가정 청소년의 꿈을 실현하는 특별한 연대를 형성하고, 앞으로도 멘토와 멘티가 지속 소통하길 바란다”고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