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팀 달군 韓 게임들…글로벌 히트작들과 어깨 나란히

157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글로벌 게임 플랫폼 ‘스팀’이 연말을 맞아 선정한 ‘2023년 최고작’에 다수의 한국 게임이 올라 눈길을 끈다.

29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스팀은 △최다 판매 △인기 출시작 △최다 플레이 △앞서 해보기 △스팀 덱 △컨트롤러 지원 △최고의 VR 게임 등의 부문별 히트작을 선보였다. 2023 최고작에 오른 게임들의 구체적인 수익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올해 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1위부터 100위(플래티넘·골드·실버·브론즈)까지를 바탕으로 선정했다는 게 스팀 측 설명이다.

[사진=스팀]

먼저 2023년 총수익을 기준으로 스팀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게임을 구분한 ‘최다 판매’ 분야에서는 크래프톤의 ‘배틀그라운드’가 최고 등급인 플래티넘(1~12위) 등급을 받으며 ‘발더스 게이트3’, ‘카운터 스트라이크2’ 등 글로벌 히트작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넥슨 민트로켓의 ‘데이브 더 다이버’와 네오위즈의 ‘P의 거짓’은 브론즈(51~100위) 등급에 오르며 비평뿐 아니라 상업적 성과도 함께 거뒀다는 걸 입증했다.

올해 가장 많이 팔린 신규 출시작을 대상으로 선정한 ‘인기 출시작’의 경우 넥슨 자회사 엠바크스튜디오가 이달 8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더 파이널스’가 데이브 더 다이버와 더불어 골드 등급(13위~24위)에 이름을 올렸다. P의 거짓은 실버(25위~50위) 등급을 기록했다.

올해 동시 접속자 기준으로 선정한 ‘최다 플레이’ 부문에서는 배틀그라운드가 발군이었다. 이 게임은 30만 이상 동시 접속자를 달성한 발더스 게이트3, 스타필드, 도타2 등 최상위권 게임들과 한 그룹으로 묶였다. 더 파이널스는 15만명 이상 접속자 그룹에, 데이브 더 다이버는 8만명대를 기록했다.

‘앞서 해보기(얼리 억세스)’ 부문에 오른 한국 게임들도 다수였다. 데이브 더 다이버(플래티넘)를 비롯해 님블뉴런의 ‘이터널 리턴’이 골드 등급에 올랐다. 특히 데이브 더 다이버는 스팀의 콘솔 게임기인 ‘스팀 덱’과 ‘컨트롤러’ 부문에 오르며 한국 게임 중 최다 분야 수상작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국내 주요 게임 커뮤니티에서는 그동안 외산 게임의 잔치였던 주요 해외 게임 시상식에서 한국 게임들이 선전하자 고무된 반응을 보이고 있다. MMORPG 장르 일변도에서 벗어나 창의적인 시도와 글로벌 시장을 지향한 게임들이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했다는 평가도 이어지고 있다.

한편 스팀은 지난 1년간 스팀 출시작을 대상으로 하는 ‘2023 스팀 어워드’ 이용자 투표를 오는 1월 2일까지 진행 중이다. 수상 부문은 ‘올해의 게임’을 포함해 총 11개 부문이다. P의 거짓이 ‘압도적인 스토리를 자랑하는 게임’ 부문에, 데이브 더 다이버는 ‘부담없이 즐기는 게임’ 부문 후보에 올라 있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