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코리아, 승무원, 아나운서, 미녀들만 한다는 직업 3관왕 달성한 배우

3155

이보영은 대학 4학년 때, 주변의 권유로 미스코리아 대회에 참여했고, 이 대회에서 ‘대전-충남 진’으로 선정되어 처음으로 대중의 관심을 받게 됩니다.

이 시점부터 연예계로부터 다양한 제안이 쏟아졌지만, 이보영은 이미 자신의 꿈을 향해 한 발짝 나아가고 있었습니다. 그녀의 꿈은 아나운서와 승무원이었고, 대한항공 승무원으로의 합격은 그 꿈을 현실로 만드는 듯했습니다.

하지만, MBC 아나운서 시험에서 최종 면접까지 가는 과정에서 마지막 두명중에 불합격하며, 이보영은 오히려 희망을 보았고, 승무원 합격을 버리고, 아나운서 재수에 들어갑니다.연예계 진출을 강하게 반대하던 그녀의 부모님은 딸이 연예인의 길을 걷는 것을 원하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이보영이 연예계 꿈을 포기하게 만들기 위해 지인에게 그녀를 만나게 했습니다. 하지만, 예상과는 달리 그 지인은 이보영에게 드라마 출연을 제안했고, 이보영은 어려운 결정을 내려 배우로서의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

얼짱 승무원으로 유명했던 그녀가 불륜녀?

백석예술대학교 항공서비스학과에 재학 중이던 배우 표예진. 그녀는 19세의 어린 나이에 대한항공 승무원으로 합격하며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승무원 면접에서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은 그녀가 가진 매력의 일부였습니다. 승무원으로 근무하면서 ‘얼짱 승무원’으로 유명해진 표예진은 승무원이라는 안정적인 직업을 포기하고 연기자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부모님의 반대와 현실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그녀는 연기에 대한 열정으로 가득 차 있었습니다. 퇴사 후 혼자 프로필을 만들어 홍보하며 연기자로서의 길을 걷기 시작한 표예진은 많은 어려움에 직면했지만, 그녀의 노력과 열정은 결국 ‘김비서가 왜이럴까’, ‘VIP’ 등의 작품에서 인정받으며 빛을 발했습니다.

‘VIP’에서 불륜녀 캐릭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표예진은 이후 ‘모범택시’에서 천재 해커 안고은 역을 맡아 기술적인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시즌 1과 2에서 모두 주목할 만한 활약을 펼쳤습니다. 시즌 2에서는 액션 연기까지 선보이며 반전 매력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아시아나 실습생 꽃미녀? 조보아씨 내려와봐유

조보아는 승무원을 꿈꾸며 아시아나 항공 승무원 실습 사진으로 유명해진 그녀의 꿈은 연기라는 새로운 길에 매료되어 완전히 다른 방향으로 향하게 됩니다. 성균관대학교 연기과에 입학한 조보아는 성형설에 시달렸지만, 어린 시절 사진을 공개하며 그 논란을 종식시켰습니다.

‘군 검사 도베르만’에서 숏컷의 걸크러시 매력을 뽐내며 액션 연기까지 선보인 그녀, ‘이 연애는 불가항력’에서는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로운과 시간 초월 연애를 선보이며 판타지 로맨스에서도 통하는 매력을 선보였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