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식당에서 눈물 흘려서 모두를 당황스럽게 만든 그녀

260

‘블랙핑크’의 음색깡패 메인보컬 로제. 평소에 눈물이 많아 팀 내에서 ‘공식울보’ 포지션까지 맡고 있을 정도로 눈물이 많다.

그러다 보니 무대에서 그녀의 눈물을 닦아주는 멤버들의 모습을 종종 볼 수 있는데, 한 번은 브이앱으로 팬들과 소통하던 중 무언가 떨어지는 소리에 놀라 눈물을 보이기기도 했다.

자신의 감정을 음악으로 표현하는 아티스트이니까 기쁠 때도, 슬플 때도, 그리고 혹은 놀라서 눈물을 흘리는 것은 이해할 수 있는데, 정말 남들은 이해할 수 없는 포인트에서도 눈물을 흘린 적도 있다고 한다.

평소 먹는 것도 좋아하고, 특히나 채소를 좋아한다는 로제. 과거 공연차 방문한 태국에서 여태 먹어본 숙주 중에 단연 최고의 숙주를 먹고 눈물을 흘렸다고 한다.

제가 먹어본 숙주 중에 제일 통통하고
제일 바삭하고 너무 맛있는 거예요

그만큼 배려심 많고 정이 많은 성격인 로제, 고생하는 스태프들에게 일일이 손편지와 선물을 나눠주는가 하면, 유기견이었던 반려견 행크를 입양해 그 누구보다 예쁜 사랑을 나눠주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선사하곤 한다.

어느덧 데뷔 8년 차가 된 로제와 ‘블랙핑크’. 지난해 겨울을 기준으로 로제를 제외한 멤버들은 오랜 기간 몸담아왔던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나 자체 소속사를 차리며 독립을 선언했다.

하지만 로제의 거취는 수개월이 지난 후에도 정해지지 않았었는데, 최근 로제가 YG엔터테인먼트 산하이자 ‘블랙핑크의 아버지’라 불리는 테디가 이끄는 더블랙레이블에 새로이 둥지를 틀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테디와의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더블랙레이블과 손잡게 된 로제. 새로운 음악으로 전 세계에서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하는데, 덕분에 개별 활동뿐만 아니라 ‘블랙핑크’의 완전체로 활동하는 모습 역시 곧 만날 수 있지 않을까 예상해 본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