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음료보다 상쾌한 사진 공개한 대세 배우

58

청량음료 광고의 한 장면같은 이 모습. 바로 최근 tvN ‘선재 업고 튀어’에서 주인공 임솔 역할을 맡아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은 김혜윤의 모습이다.

인간 포카리… 청춘 그자체… 청량의 신
청량의 제왕 청량의 권위자🌊

그냥 단순한 화보는 아니고 오는 7월 열릴 팬미팅 포스터인데, 김혜윤의 소속사인 아티스트 컴퍼니는 지난 20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위트있는 멘트와 함께 김혜윤의 팬미팅 소식을 알렸다.

해당 게시물은 공개된지 24시간이 채 되지 않았지만 좋아요 2만여 개를 달성하는가 하면 청량미 넘치는 김혜윤의 모습에 많은 팬들이 ‘인간 포카리’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2018년 JTBC ‘스카이캐슬’에서 전교 1등 강예서 역할을 맡으며 주목받은 김혜윤. 사실 데뷔 후 오랜 무명의 시간을 거치며 고민을 하던 중 운명처럼 해당 작을 이름을 알리게 되었으며 이후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 tvN ‘어사와 조이’ 등의 주연을 맡게 됐다.

특히나 2022년 출연한 영화 ‘불도저에 탄 소녀’로 뉴욕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에서 라이징 스타상을 수상하는가 하면, 청룡영화상을 비롯한 유수의 국내 영화제에서도 신인상을 타며 그 연기력을 입증 받았다.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받은 덕분에 2023년 포브스가 선정한 30세 이하 아시아 리더 엔터테이너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던 김혜윤. 지난 4월 정우성과 이정재가 이끄는 아티스트 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한 바 있다.

해당 소속사에는 ‘스카이캐슬’에서 모녀 지간을 연기했던 염정아도 소속되어 있는데, 작품과 김혜윤의 인기 덕분에 새로운 행보를 시작한 김혜윤에게도 소속사에게도 그야말로 의미있는 만남이 된 게 아닌가 싶다.

‘선재 업고 튀어’의 뜨거운 사랑애 태국 푸켓에서 포상휴가를 다녀온 김혜윤. 오는 7월 13일 성신여대 운정그린캠퍼스 대강당에서 팬미팅을 통해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