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 아냐? ‘예쁜아기대회’ 우승자의 놀라운 최근 근황

240

엔믹스 설윤은 인형같은 외모로 현재 4세대 걸그룹 대표 비주얼 중 한 명으로 꼽힌다. 동시에 팀 내에서도 공식 비주얼 멤버로 활약 중인데. 

일명 모태미녀인 설윤은 어렸을 적 어머니가 ‘예쁜 아기 대회’에 설윤을 출전시켰고, 당시 설윤은 높은 경쟁률을 뚫고 우승했다. 

설윤은 예쁜 얼굴뿐만 아니라 초등학교 당시 전교 회장을 할 정도로 모범생이기도 했다. 평범한 학창시절을 보내다 아이돌의 꿈이 생긴 설윤은 오디션을 통해 JYP엔터테인먼트에 합격, 약 2년 간의 연습생 시절을 거쳐 2022년 엔믹스로 데뷔하게 된다.

설윤이 속한 엔믹스가 화제의 신작 ‘스파이 패밀리’ 첫 극장판에 참여했다는 소식이다.

그룹 엔믹스, 극장판 ‘스파이 패밀리’ 엔딩 주제곡 커버…”두근! 두근!”

대세 그룹 엔믹스의 목소리로 듣는 ‘스파이 패밀리’ 첫 극장판 주제곡은 어떨까.

엔믹스가 애니메이션 영화 ‘극장판 스파이 패밀리 코드:화이트'(감독 카타기리 타카시)의 한국어 버전 엔딩 주제곡 ‘와이'(Why) 커버에 참여했다. ‘와이’는 일본의 가수이자 배우인 호시노 겐이 불렀다.

엔믹스는 2022년 ‘오오'(O.O)로 데뷔해 믹스 팝 장르의 돌풍을 일으킨 주역이다. 이후 ‘다이스'(DICE) ‘러브 미 라이크 디스'(Love Me Like This) ‘대쉬'(DASH) 등 다채로운 음악 스타일을 선보였다. 그런 엔믹스가 ‘와이’를 엔믹스만의 감미로운 보컬로 채워 원곡과는 또 다른 매력으로 완성했다. ‘와이’ 커버는 개봉에 앞서 공개할 예정이다.

엔믹스의 멤버 규진은 ‘극장판 스파이 패밀리 코드:화이트’ 추천 영상에서 “무척 설레는 작업이었고 즐겁게 들어줬으면 한다”고 밝혔다.

‘극장판 스파이 패밀리 코드:화이트’는 스파이, 암살자, 초능력자 조합의 위장 가족이 세계의 운명을 걸고 극비 임무를 펼치는 내용이다. 애니메이션 ‘스파이 패밀리’의 극장판으로, 오리지널 신작 스토리를 담아 3월20일 개봉한다.

특히 엔믹스는 극중 아냐의 시그니처 대사인 “두근! 두근!”을 따라 하며 관객들과의 두근거리는 만남도 약속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