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카다시안이라 불리는 몸매 유지 끝판왕

120

38kg 감량 성공한 김신영이
극찬한 정 카다시안

38kg을 감량하고 10년 넘게 건강한 몸을 ‘독하게’ 유지하고 있는 연예계 대표 ‘유지어터’ 김신영.

최근에 5kg을 더 감량했다는 놀라운 소식을 전한 그녀가 신년을 맞이해 PT를 고민 중이라는 청취자의 사연에 절친인 ‘에이핑크’의 정은지를 언급했다.

정은지 씨가 꾸준하고
성실하고 약간 독하기도 하다.

정은지에게서 배울 점이 있다고 생각한다는 김신영. 웬만한 건 오래 안 다니지만 정은지가 8년 동안 다닌 PT 숍을 바로 갔으며, 확실한 효과를 봤다고 증언했다. 단, 지금은 잠깐 쉬고 있어 1월 20일부터 다닐 것이라고ㅋㅋㅋ

김신영의 말처럼 꾸준한 운동과 관리로 완벽한 콜라병 몸매를 자랑하는 정은지. 덕분에 팬들에게 ‘정카다시안’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데, 과거 라면 5봉을 먹을 정도의 대식가에다가 63kg이었던 시절이 있었다고 한다.

처음에는 어린 마음에 빨리 살을 빼려고 식욕억제제도 먹어봤지만 결국 우울증이 오고 만 그녀. 병원에서 운동을 해보면 어떻겠냐는 제안에 운동을 시작했으며, 체형도 바뀌고 키도 커지는 느낌이 들었다고 한다.

연예계 데뷔 후에도 꾸준히 운동을 이어오며 관리하고 있는 정은지. 그룹 활동 당시 무리하게 춤을 추다 허리디스크가 발병한 것 때문에 더욱더 운동에 매진하게 되었으며, SNS를 통해 종종 운동하는 건강한 모습을 공개해 팬들의 감탄을 불러일으키곤 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