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비치 푸르지오 써밋’ 1순위 경쟁률 22.2대 1

226

[아이뉴스24 안다솜 기자] 대우건설이 부산 남구 대연동 일원에 짓는 ‘더 비치 푸르지오 써밋’이 최고 88.9대 1, 평균 22.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타입 1순위 마감에 성공했다.

더 비치 푸르지오 써밋 투시도. [사진=대우건설]

20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전날(19일) 진행한 ‘더 비치 푸르지오 써밋’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247가구 모집에 5606명이 몰려 평균 22.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을 기록한 주택형은 84㎡B타입으로 26가구 모집에 2311명이 청약해 88.9대 1로 나타났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26일이며 정당계약은 다음달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 이 단지는 후분양 단지로 올해 12월 말 입주를 시작해 일반분양자의 경우 내년 4월 말까지 입주가 진행될 예정이며 내년 3월 26일부터는 전매도 가능하다. 재당첨 제한을 적용 받지 않으며 실거주 의무도 없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43층, 아파트 8개 동, 전용면적 59~114㎡, 총 1384세대로 조성된다. 부산지하철 2호선 남천역과 경성대부경대역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단지로 1·2호선 환승역인 서면역과 2·3호선 환승역인 수영역까지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또 황령대로, 광안해변로, 광안대교, 수영로 등을 통한 부산 주요 도심지로의 접근이 편리하다.

이 밖에도 주변에 경성대부경대 상권, 남천해변시장, 광안리해수욕장, 이기대수변공원 등이 인접해 있다. 남천초, 남천중, 대연고 등 도보 통학이 가능한 거리에 있고 경성대, 부경대, 남천동 학원가도 가깝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