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티그리트, 오픈AI GPT4o 탑재 멀티모달 AI 컨시어지 ‘V스텔라 핏’ 선보여

14
현대백화점 V스텔라 컨시어지 서비스

AI 플랫폼 기업 인티그리트(integrit.ai)는 자체 개발한 온 디바이스 AI LLM (대규모 언어모델) 플랫폼에 최근 공개된 오픈 AI의 chatGPT4o 기술을 통합하여, 영상과 이미지, 음성을 빠른 속도로 이해하고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멀티 모달 AI 컨시어지 V스텔라 핏(V.STELLA Fit) 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V스텔라 핏(Fit)은 기존 퀄컴 테크날러지 프로세서를 기반로 하는 ‘에어패스’ AI플랫폼에 오픈 AI의 최신 GPT-4o언어모델을 통합한 AI 하드웨어 플랫폼으로, 처리 속도가 크게 개선되고, 원격으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한 프롬프트 제어로 더 자세하고 정확한 답변 도출이 가능해 심층적인 정보와 안내를 제공하는 챗봇 서비스나 지능형 서비스 로봇을 빠르게 구축할 수 있다.

향상된 추론속도로 50여개 언어를 지원하는 오픈 AI의 GPT-4o는 획기적으로 향상된 추론 속도와 높은 토큰 효율로, PC텍스트 입력 기준 평균 320밀리초로 빠른 응답속도를 제공한다, 실제 음성이 입력되는 높은 노이즈 환경에서 V스텔라 핏(Fit)은 1~3초 수준의 응답속도로, 이전 버전에서 5~7초 수준에 비해 반응시간이 대폭 짧아져 실시간 상호작용이 가능한 AI 인포메이션 카운터, 상품 정보접근을 향상시키는 AI 커머스 시대가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V스텔라 핏(Fit)은 영상과 이미지, 음성 검색과 대화를 동시에 제공하는 GPT-4o의 멀티 모달(Muitl-Modality) AI 기술을 로봇에서 최적화해 기존의 음성 검색이나 대화뿐만 아니라 실시간 변화하는 고객 서비스 환경에서 위험 행동이나 위험 상황을 인지해 안전을 관리하는 시큐리티 기능을 동시에 지원한다.

현대백화점 V스텔라 컨시어지 서비스

인티그리트는 이음 5G 특화망을 지원하는 자사의 로봇 라인업 7종에 모두 GPT4o를 통합하고 음성과 영상, 사진을 통해 더 효과적으로 고객과 소통하고 동시에 더 저렴한 가격으로 안전관리를 제공하는 컨시어지 기능의 업데이트를 완료했다.

인티그리트는 지난 2월 MWC2024에서 생성형 AI하드웨어 V스텔라를 최초로 출품한데 이어, 최근 현대백화점과 함께 1300여개가 넘는 매장 브랜드와 이벤트 상품을 대용량 언어모델로 학습하여 고객의 연령과 성별에 맞는 상품을 추천하고 대화형 주문을 제공하는 신개념의 AI 커머스 서비스를 선보이며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V스텔라는 온 디바이스 AI 기술로 고객정보를 보호하고, 현장에서 수집된 브랜드나 상품 선호도, 자주하는 질문 등의 커머스 데이터를 분리해 실시간 분석하며, AI로봇의 지능화된 응답을 위한 프롬프트를 자동으로 업데이트하고 체계적인 피드백으로 고객 서비스 품질향상에 AI 기술을 활용할 수 있게 한다.

인티그리트 이창석 사장은 “글로벌 시장에서 3만개가 넘는 LLM 기술이 등장하고 있다. 이제 AI프로그래밍 언어나 개발 툴 킷으로 전환되고 있는 LLM기술을 다양한 고객 서비스와 산업현장에서 요구되는 사업모델과 AI 어플리케이션으로 고민해야 할 때다. 최적화된 LLM을 가진 새로운 AI 하드웨어는 다양한 사업화 기회를 촉발할 수 있게 될 것이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AI 플랫폼 전문기업 인티그리트는 LLM 기술을 업데이트하고, 멀티모달 AI를 통합한 하드웨어 플랫폼 ‘에어패스®’를 통해 본격적으로 확대되는 온 디바이스 AI 시장을 위한 글로벌 협력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