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스트證, LS증권으로사명변경 완료

29

“톱 10 증권사로 성장하는 계기 될 것”

ⓒLS증권

LS증권이 지난 1일부로 사명을 변경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LS증권에 따르면 올해 1월 금융위원회의 최대 주주 변경 승인으로 LS증권 대주주는 LS네트웍스로 변경됐다. 지난 3월에 열린 정기 주주총회에서 사명을 이베스트투자증권에서 LS증권으로 변경하는 안건이 의결됐다.

LS증권은 1999년 대한민국 최초 온라인증권사인 이트레이드증권으로 설립됐다. 2015년에는 이베스트투자증권으로 사명을 변경했다. 25년 동안 리테일부터 기업금융(IB), 홀세일, 세일즈앤트레이딩(S&T) 등으로 사업분야를 확장했다. 자본총계를 8709억 원으로 끌어올리며 중형 종합 증권사로서의 외형을 갖췄다.

이번 사명 변경은 LS그룹 편입에 따라 그 정체성을 분명히 하고 브랜드 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이뤄졌다. 특히 LS증권은 이번 사명 변경을 통해 핵심 고객 저변을 확대하고 사업 전략을 업그레이드해 사세 확장의 초석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원규 LS증권 대표이사는 “올해는 당사의 설립 25주년이자 LS증권의 원년”이라며 “이번 사명 변경이 당사의 목표인 톱 10 증권사로 성장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브랜드 가치 제고, 시스템 역량 강화, 신사업 진출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