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카금융서비스, 신계약 리스크 관리 시스템 ‘머신러닝’ 개발

30
머신러닝 시스템 홍보 이미지. ⓒ인카금융서비스

인카금융서비스는 신계약 리스크 관리를 위한 ‘머신러닝 시스템’ 개발을 완료했다고 27일 밝혔다.

‘머신러닝시스템’은 신계약의 장기유지여부를 예측할 수 있는 ‘신계약 유지예측 리스크관리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은 매월 모든 장기 신계약의 유지예측이 가능하며 생명보험 25회차, 손해보험 15회차 시점의 신계약 유지예측을 등급으로 분류해 모니터링 한다. 유지예측이 불량한 등급에 대해서는 집중적으로 리스크를 점검할 예정이다.

이 시스템의 신계약 유지예측 기능은 ▲신계약 ▲고객 속성 ▲각종 모집 패턴 ▲기준 지표를 종합적으로 반영해 산출한다. 뿐만 아니라 조직 성향까지 종합적으로 분석이 가능해 한층 강화된 신계약 관리를 통해 향후 유지율 개선이 기대된다. 특히 건전한 보험모집질서 확립과 불완전판매 사전예방 등 소비자보호를 강화하고 영업효율성 제고에 도움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

인카금융서비스 관계자는 “신계약 유지예측을 위한 머신러닝 개발은 당사의 데이터 관리 및 활용노하우를 집결했다”며 “향후 머신러닝의 유효성이 검증되면 고도화된 인공지능이 탑재된 차세대 리스크관리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해 명실상부한 업계 최고 수준의 내부통제시스템을 확충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