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2024년 혁신리더 발대식’ 개최

19

현안 해결방안 강구해 위기 돌파구 마련

지난 20일 열린 한국가스공사는 2024년 혁신리더 발대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20일 대구 본사에서 ‘2024년 한국가스공사 혁신리더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임종순 가스공사 경영관리부사장을 비롯해 85명의 가스공사 혁신리더가 참석해 2024년 혁신계획을 공유하고 새로운 KOGAS로 도약하기 위한 변화와 혁신을 다짐했다.

혁신리더는 본사와 사업소 10~20년차 중간관리자 중 실무 경험이 풍부하고 타의 모범이 되는 인재로 선발됐다. 향후 1년 동안 ▲혁신과제 및 우수사례 발굴 ▲청렴문화 조성을 위한 CP(공정거래 자율준수프로그램)지키미 등 자율적 혁신활동을 주도적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이날 발대식에서 임종순 가스공사 경영관리부사장은 “현재 우리 공사가 당면한 경영위기를 돌파하기 위해서는 전사적으로 업무혁신과 효율성 향상이 요구된다”며 “임직원 모두 확고한 청렴 DNA를 마음 깊이 새겨야하고 혁신리더가 구심점이 되어 가스공사가 경영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획기적인 방안을 마련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가스공사는 지난 2018년부터 매년 혁신추진계획을 수립해 조직변화와 긍정적인 혁신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베어링을 국산화하는 혁신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부품조달 비용을 30% 절감하는 등의 성과를 내왔다.

가스공사는 올해에도 ▲업무 프로세스 혁신 ▲대국민 서비스 강화 ▲적극행정 확대 등 3가지 혁신방향과 88개 혁신과제를 추진해 경영혁신의 추진동력을 확보해나갈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