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카드, 이천시와 데이터 기반 지역관광 활성화 ‘맞손’

23
19일 이천시청에서 열린 '데이터기반 지역관광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 후 이창권(오른쪽) KB국민카드 사장과 김경희 이천시장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KB국민카드 19일 이천시청에서 열린 ‘데이터기반 지역관광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 후 이창권(오른쪽) KB국민카드 사장과 김경희 이천시장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KB국민카드

KB국민카드가 경기도 이천시와 업무 협약을 맺고 빅데이터 기반 지자체 관광객 특성분석을 통한 지역축제, 상권 활성화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1일 경기도 이천시 청사에서 이창권 국민카드 사장과 김경희 이천시장이 카드 소비·이동데이터 활용을 통한 지역경제 분석 및 상권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데이터기반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빅데이터에 기반한 문화관광 정책개발을 위해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국민카드는 자사의 카드 소비·이동 데이터를 이용해 지역 관광객 특성을 분석하고, 이천도자기축제 등 지역축제에 특화된 다양한 문화관광 활성화 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

또한 국민카드는 향후에도 전국 지자체와 지속적인 협업 추진을 통해 국민카드 빅데이터를 이용한 지역관광 활성화 및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다양한 활동들을 이어갈 예정이다.

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국민카드와 이천시 간 협업을 통해 빅데이터에 기반한 효율적인 홍보 및 체계적인 분석을 수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이천시를 비롯한 다양한 지자체와 협력해 소상공인과 지역사회를 위한 새로운 데이터 기반의 효율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