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기 국세청장, 지방 세무서 방문해 기업 세정 지원 당부

23

부산 지역 돌며 현장 애로 청취

김창기 국세청장이 대한제강의 공장폐열을 스마트팜의 냉난방에 활용하는 기술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국세청 김창기 국세청장이 대한제강의 공장폐열을 스마트팜의 냉난방에 활용하는 기술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국세청

김창기 국세청장은 3월 법인세 신고 기간을 맞아 20일 김해세무서와 부산강서세무서를 방문해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적극 지원할 것을 당부했다.

김 청장은 복합 경제위기 등 어려운 여건을 고려해 법인세 신고 과정에서 납세자가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세심하게 배려할 것을 강조했다.

또한 건설·제조·수출 중소기업 등 법인세 납부 기한을 직권으로 3개월 연장한 부분에 관한 내용을 잘 안내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외에도 사업에 현저한 손실이 발생한 법인 등이 납부 기한 연장을 신청하는 경우 적극 검토해 세정 지원할 것을 주문했다.

세무서 방문에 이어 김 청장은 신평장림일반산업단지에서 철근을 제조하는 대한제강(주)을 방문 세무 애로사항 등을 들었다.

이 자리에서 김 청장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는 지역기업을 위해 세정 지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