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임파서블’ 한 장면?···지붕으로 들어온 도둑들, 차량 8대 훔쳐 달아나

122

헐리우드 액션 첩보영화 ‘미션 임파서블’의 한 장면처럼 천장에서 도둑들이 내려와 차량 8대를 훔쳐 달아나는 기막힌 일이 벌어졌다.

카스쿱을 비롯한 외신에 따르면 지난 26일(현지 시간) 워싱턴주 스포케인에 있는 중고차 대리점에 출근한 직원들은 출근 직후 대리점 건물 천장에 구멍이 뚫려 있는 것을 발견했으며, 지붕에는 밧줄이 매달려 있었다고 밝혔다.

해당 영업점의 관리자인 Johnny Arrotta는 그 광경을 두고 마치 영화 ‘미션 임파서블’과 같았다고 설명했다. 보안 카메라에 찍힌 영상에 등장하는 도둑은 2명으로, 이 중 1명은 무릎까지 내려오는 모피 코트를 입었고 다른 한명은 밀짚 카우보이모자를 쓴 이상한 차림새였다.

보안 카메라에 찍인 용의자 중 1명은 무릎까지 내려오는 모피 코트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캡처=카스쿱)

영업점 관리자는 이번 사건이 처음이 아니라고 말했다. 이미 4개월 전 또 다른 도둑이 지붕을 뚫고 들어온 적이 있었다고 외신 ‘The Spokesman Review’에서 알리기도 했다. 경찰은 지난 사건과 이번 사건 용의자가 동일인일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이번 사건에서 용의자 2명은 사무실에서 자동차 키 여러 개를 훔쳐 달아났다. 도둑들이 훔친 차량은 BMW 3대, 메르세데스-벤츠 2대, 닛산 타이탄 1대 등 총 8대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업점 측은 이번 일로 25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3억4천만 원 가량 손해를 입었다고 밝혔다.

경찰은 추격 끝에 용의자 1명을 검거했으며, 나머지 1명은 달아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영업점 측은 보안 시스템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