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스타일리시 세단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 출시

247

아우디 코리아는 아우디의 프리미엄 비즈니스 중형 세단 ‘아우디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 (Audi A6 50 TDI quattro Nardo Grey Edition)’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아우디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은 기존 A6의 외관에 아우디 익스클루시브 익스테리어 컬러인 나르도그레이(Nardo Grey)를 적용해 강력하고 스포티한 모습을 강조했다. 휠의 경우, 기존 A6 의 20인치 5-V-스포크 스타 스타일에서 스포티함을 더욱 강조한 21인치 5-V 스포크 스트럭쳐 스타일로 업그레이드됐다.

‘아우디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은 V6 디젤 직분사 터보차저 (TDI) 엔진과 8단 팁트로닉 자동변속기를 탑재하고 있으며, 아우디의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인 콰트로와의 조합으로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최고출력286마력, 최대토크 63.2kg.m를 발휘하며 최고속도는 250km/h (안전 제한 속도),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5.4초이다. 연비는 복합 연비 기준 11.7km/l (도심연비 10.3km/l, 고속도로 연비 13.8km/l) 이다.

‘아우디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은 S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기본으로 적용해 프런트 범퍼, 리어 범퍼, 디퓨저, 프런트 그릴 그리고 트윈 테일 파이프의 디자인이 한층 더 역동적이고 스포티한 외관을 보여준다. 실내 디자인에는 내츄럴 리니어 버치 인레이, 햅틱 피드백 버튼 및 알루미늄 버튼, 블랙 헤드라이닝, 더블 스포크 다기능 가죽 스티어링 휠 등이 적용되어 더욱 고급스럽고 세련된 실내 분위기를 연출한다. 이와 함께 아우디만의 고품격 감성 품질을 고스란히 담은 발코나 가죽 컴포트 시트와 대쉬보드 상단, 도어 암레스트, 센터콘솔 및 숄더에 적용된 나파 가죽 패키지, 도어 엔트리 라이트와 앰비언트 라이트(멀티 컬러)는 세련되면서도 편안한 이동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아우디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은 다양한 아우디의 혁신적인 첨단 기술이 집약된 안전 및 고급 편의사양을 탑재했다. 정지상태에서 사각 지대에 있는 차량이나 자전거 등이 빠른 속도로 접근하거나 다가올 경우, 후방에 장착된 레이더 센서가 작동하여 사이드미러 및 도어 LED 점멸과 함께 문이 일시적으로 열리지 않도록 하는 하차 경고 시스템뿐만 아니라, 주행 중 사각지대나 후방의 차량 이상 접근을 감지하여 사이드미러를 통해 경고신호를 보내는 아우디 사이드 어시스트가 적용됐다.

‘아우디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에 적용된 ‘HD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는 일반 LED보다 높은 밝기로 촘촘하게 배열된 광선을 통해 보다 넓은 가시범위를 자랑하며, LED조명으로 시각화된 아우디 레이저 라이트를 탑재해 아우디의 진보적인 디자인과 우아함을 보여준다. 이에 더해 다이내믹 턴 시그널이 적용된 LED 테일라이트는 빛의 밝기를 자유롭게 조절해 가시성과 안전성을 자랑한다.

‘아우디 A6 50 TDI 콰트로 나르도그레이 에디션’은 국내에 단 20대 한정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9천963만2천 원이다.

+1
0
+1
0
+1
0
+1
0
+1
0